대전대한의대 박재웅 학생팀, 만성피로 수치화모델 의학저널 게재

  • 사회/교육
  • 건강/의료

대전대한의대 박재웅 학생팀, 만성피로 수치화모델 의학저널 게재

  • 승인 2024-06-13 16:03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24 박재웅1
대전대한방병원 손창규 지도교수(사진 오른쪽)와 한의대 박재웅 학생.  (사진=대전한방병원 제공)
대전대 대전한방병원(병원장 김영일)의 동서생명과학연구원의 학생연구원으로 참여한 한의대 본과 3학년 박재웅 학생팀이 환자들의 피로도의 체계적으로 수치화한 논문이 의학저널에 게재됐다.

대전대한방병원에 따르면, 대전대 한의대 박재웅 학생팀은 가장 극심한 피로를 호소하는 질병인 만성피로증후군 환자들의 피로도 비교 분석한 논문이 세계적인 중계의학 저널(Journal of Translational Medicine)의 2024년 6월호에 발표됐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전 세계에서 시행된 60건의 임상연구에 참여한 만성피로증후군 환자 7088명의 증상을 다양한 관점에서 분석해 죽고 싶을 만큼 피로한 점수를 100으로 가정할 때 만성피로증후군 환자들의 평균 피로도는 78점으로 관측했다. 피로도를 육체적, 정신적 및 인지적 피로로 분류하였을 때도 모두 유사한 심한 피로감을 호소하였는데, 이는 우울증환자나 섬유근통 환자들이 호소하는 피로도보다 훨씬 심각한 정도라고 체계화했다. 만성피로증후군을 앓고 있는 환자들은 심각한 피로감으로 50%의 환자들은 생산활동을 온전하게 하지 못하고 약 25%의 환자들은 침대나 집에서만 생활이 가능한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지도교수인 대전대한방병원 만성피로증후군 중점연구센터 손창규 교수는 "2년 이상의 방학을 연구에 집중해, 만성피로증후군 질병의 중요한 이슈들을 주도적으로 풀어준 학생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한의학의 과학화와 세계화를 이끌 미래세대의 역량을 보여줘서 기쁘다"라고 평가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2. 대전 서구, 호우 피해지역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3.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4.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5. 택시 서비스 개선 위해 '부제재도입' 등 고민해야
  1. 조희송 금강유역환경청장, 옥천 소규모 하수처리장 호우피해 점검
  2. 대덕구 종량제봉투 디자인 전면 변경
  3. 이상민 행안 "유등교, 특별교부세 지원 적극검토"
  4. 당진시, 굼뜬 인허가에 업체 피해 속출
  5. 대전 대덕구, 2024 적극행정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헤드라인 뉴스


응급의학과 교수들 `조용한 사직`…응급실 진료체계 `흔들`

응급의학과 교수들 '조용한 사직'…응급실 진료체계 '흔들'

전공의들이 병원을 떠난 후에도 24시간 비상진료 체계를 유지하던 응급실 진료체계가 흔들리고 있다.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하나둘씩 응급실을 떠나고 새롭게 수혈되지 않아 가정의학과 전문의가 당직처럼 공백을 메우는 실정으로 중증 응급환자 진료공백이 우려된다. 18일 지역 의료계에 따르면 교통사고나 추락, 절단 등의 긴급한 치료가 필요한 부상을 당했을 때 찾는 응급실에서 응급의학과 전문의들이 조용한 사직이 이뤄지고 있다. 여러 전문의가 사직하면서 운영이 중단된 순천향대 천안병원 응급실처럼 대전 대학병원에서도 응급의학과 교수들의 이탈이 적지..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