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모 돕기에 나선 대전사랑메세나와 기관들

  • 사람들
  • 뉴스

미혼모 돕기에 나선 대전사랑메세나와 기관들

이네스트코리아와 노은도매할인마트와 함께 미혼모 지원시설 홀트아동복지회 아침뜰 찾아 미혼모와 아기들에게 햔약과 간식 등 기부하다

  • 승인 2024-07-09 16:53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temp_1720509778366.70518341
대전사랑메세나(대표 김진혁)가 미혼모와 아기들 돕기에 나섰다.

대전사랑메세나는 9일 오전 10시 미혼모 지원시설인 홀트아동복지회 아침뜰을 방문해 이네스트코리아(대표 이승준)와 노은도매할인마트(전무 이원규)와 함께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temp_1720509778368.70518341


대전사랑메세나 김진혁 대표를 대신해 김경옥 부대표와 이네스트코리아 이승준 대표와 노은도매할인마트 이원규 전무는 함께 홀트아동복지회 아침뜰을 찾아 미혼모와 아이들이 먹을 수 있는 한약과 간식 등을 기부했다.



이승준 이네스트코리아 대표는 “예쁜 아가와 함께 자립을 준비하는 미혼모분들에게 힘든 시기지만 따뜻함이 전해져서 살아가는 삶에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원규 노은도매할인마트 전무는 “미혼모분들께서 작지만 소중한 우리들의 마음을 받아주시고 사회에 잘 적응해 밝게 아이들을 키우는 큰 어른으로 성장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혁 대전사랑메세나 대표는 “오늘 미혼모분들을 위한 기부는 이네스트코리아 이승준 대표가 아이디어를 내고 준비하는 과정에 대전사랑메세나도 함께 동참해 사랑의 마음 전달에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었다”며 “함께 참여해 한마음으로 기쁨을 전해주신 이승준 대표님과 이원규 전무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또 “아침뜰에서 미혼모와 아이들을 위해 애써주시는 분들께도 진심으로 고개 숙여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기부식에는 이승준 이네스트코리아 대표, 이원규 노은도매할인마트 전무, 진종식 블루여행클럽 대표, 주은진 대전사랑메세나 감사, 김경옥 대전사랑메세나 부대표 등이 참석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현장을 찾아서]다키움(다같이 키우는 움직임의 시작) 페스티벌 현장을 찾다
  2. 인생은 단 한 번 뿐인 긴 여행이다
  3. 한기대 '직업계고 과정평가형 자격과정 담당교원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4. 남서울대 휴먼케어학과, '고교 원데이 클래스' 성황리에 마무리
  5. 순천향대천안병원 노동조합, 새병원 공사현장에 위문품 전달
  1. 백석대, 2024 직업교육 혁신지구사업 수료식 진행
  2. 천안시 공원녹지사업본부, 산사태취약지역 점검 및 현장대응 총력
  3. 아산시, '2030 경관계획 재정비' 완료
  4. 아산시, '관광-홍보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5. 아산시, '2024년 올해의 한 책 독후감 작품 공모전' 개최

헤드라인 뉴스


[‘외딴 섬’ 대전체육과 종목단체의 오늘] 대전축구협회, 행정 마비 현실화…무엇이 ‘화’ 키웠나

[‘외딴 섬’ 대전체육과 종목단체의 오늘] 대전축구협회, 행정 마비 현실화…무엇이 ‘화’ 키웠나

최근 대전축구협회에서 불거진 '갑질 및 사유화' 논란과 직원들의 열악한 처우 문제는 체육계를 넘어 지역사회를 향해서도 충격을 주고 있다. 대전시체육회 회원종목단체 중 규모가 가장 크다고 할 수 있는 대전축구협회에서 드러난 이러한 민낯은, 수많은 종목단체가 마주한 현실을 지역사회에 다시 한번 상기시키고 있기 때문이다. 대전축구협회에서 불거진 논란도 사실관계 여부를 놓고선 치밀한 검증이 이뤄져야 하겠지만, 종목단체의 폐쇄적인 구조에서 촉발된 고질적 문제라는 것에는 전문가들도 이견이 없다. 이에 본보는 종목단체가 처한 현실과 구조적 문제..

유등교 전면철거로 가닥잡히나..3년 소요
유등교 전면철거로 가닥잡히나..3년 소요

10일 집중호우로 일부 상부 슬래브(철근 콘크리트조 바닥 판)가 내려앉은 대전 유등교가 전면 철거 후 재건축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이 경우 3년의 시간이 필요할 전망이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12일 "다음 주까지 전문가들과 충분히 조사를 해서 전면 철거 방식 또는 보강을 해야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면서 이 같은 가능성을 시사했다. 이 시장은 이날 시청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유등교가 54년 가까이 됐는데 두 번 증축한 것 같다. 증축한 부분의 교각이 주저앉은 상황"이라면서 "전면 철거의 경우 최소 2년 6개월 정도 새로운 다리를..

`이제 휴가철인데` 충청권 휘발유값 1700원대 재진입
'이제 휴가철인데' 충청권 휘발유값 1700원대 재진입

정부의 유류세 인하율 축소로 국내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의 주간 평균 판매가격이 3주 연속 상승했다. 특히 휘발윳값은 8주 만에 1700원대로 재진입하면서 휴가철을 앞둔 운전자들의 부담이 가중될 전망이다. 14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7월 둘째 주(7~11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직전 주 대비 ℓ당 24.33원 오른 1706.56원을 기록했다. 6월 셋째 주 이후 3주 연속 상승세로, 지난 5월 셋째 주 이후 8주 만에 1700원대를 넘어섰다. 경유도 3주 연속 상승하면서 ℓ당 25.51원 오른..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폭우에 흔적도 없이 사라진 도로 폭우에 흔적도 없이 사라진 도로

  • 수해지역에 줄 잇는 온정의 손길 수해지역에 줄 잇는 온정의 손길

  • 유등교 하부 산책로도 통행 금지 유등교 하부 산책로도 통행 금지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