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소식] 대전 백화점, 여름 패션세일부터 초복 겨냥 할인전 등 고객 맞이 분주

  • 경제/과학
  • 유통/쇼핑

[유통소식] 대전 백화점, 여름 패션세일부터 초복 겨냥 할인전 등 고객 맞이 분주

갤러리아 '이월상품전' 등 여름행사 할인 집중
신세계, '서머 딜라이트' 테마로 상품 혜택 제공
롯데, 초복 겨냥한 '복달임 대표상품' 행사 눈길

  • 승인 2024-07-11 16:29
  • 신문게재 2024-07-12 6면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신세계갤러리아롯데
대전 백화점
대전 백화점들이 여름철 고객 맞이에 분주하다. 여름 패션 할인 혜택은 물론, 맞춤형 필수 아이템을 홍보하며 행사 준비에 집중하고 있다.

11일 지역 백화점에 따르면, 먼저 갤러리아타임월드는 여름 행사 할인을 통해 고객을 맞는다. 지하 1층 이탈리아 프리미엄 가방 브랜드 '피콰드로'에서 2021년과 2022년 인기 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이월 상품전을 18일까지 진행하며, 프랑스에서 디자인하고 이탈리아에서 생산하는 남성 셀렉트숍 '브로이어'에서도 19일까지 신규 멤버십을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시즌오프 30% 할인에 추가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7층 아웃도어 브랜드 '내셔널지오그래픽'과 8층 스포츠 브랜드 '스파이더'에서도 2022년 상품을 최대 40%까지 할인 판매하는 이월 상품전이 진행되고 애슬레저 브랜드 '뮬라웨어', 화려한 색감과 편안한 착용감을 갖춘 수영복 브랜드 '졸린'에서도 각각 특집전과 특별 할인행사를 펼친다.

대전신세계 Art&Science는 12~18일에 '서머 딜라이트(Summer Delight)'를 테마로 풍성한 혜택을 제공한다. 11일부터 17일까지 '트래블 패션 위크'를 진행해 캐주얼, 스포츠, 키즈 브랜드의 추천 아이템과 다양한 혜택을 만나볼 수 있다. 지컷은 3층 본매장에서 24F/W 신상품 10% 할인과 함께 24S/S 시즌오프 20% 할인 행사를 연다. 또 특가상품도 마련해 30%~40% 할인 판매한다.



제철 맞이 풍미 가득한 식재료도 특별한 가격에 판매한다. 12일부터 18일까지 지하 1층 건강코너 앞에서 '강개상인 대한민국 이색 꿀 모음전'을 연다. 지리산 벌집꿀, 아카시아꿀은 물론, 감귤과 피나무, 헛개 등으로 만든 이색 꿀을 선보인다. 또 한우와 활전복, 머스크멜론 등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롯데백화점 대전점도 초복을 겨냥한 상품 행사와 명품 대전 할인 행사를 펼친다. 먼저 초복을 앞두고 진행하는 '복달임 대표상품' 행사는 12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된다. 원기 회복을 위한 찜갈비, 불고기, 국거리, 양지, 사태 등 고단백과 풍미를 자랑하는 소고기를 최대 40%까지 할인 판매하고 삼계탕용 백숙닭도 초복 맞이 특가로 판매한다. 수산 매장에서는 전복 및 민물장어 등 다양한 대표 보양 수산물을 기획가로 제공한다.

명품 브랜드 할인 행사도 있다. 해외 패션 브랜드 편집매장인 '탑스' 에서는 '해외명품 대전' 행사를 12~14일간 이벤트홀에서 진행한다. 구찌, 버버리, 마르니, 메종키츠네, 아미 등의 가방, 핸드백부터 패션의류까지 다양한 상품을 30% ~ 5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2. ‘만두성지 원주로’ 2024 원주만두축제, 공식 포스터 공개
  3. [아산다문화]아산시가족센터, '임산부 힐링 가요교실' 운영
  4.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 집중호우 피해 성금 1000만 원 기탁
  5. [아산다문화] 중국 최고급 보양식 '불도장'
  1. [아산다문화] 진로설계 프로그램, '행복 성장 다독다독'
  2. [아산다문화] "아산, 우리의 새로운 고향이예요"
  3. [아산다문화] "글쓰기, 이제 어렵지 않아요"
  4. 한국스마트혁신기업가협회, '행복두끼 프로젝트' 기부금 전달
  5. ㈜케이알산업, 유성구행복누리재단에 2000만 원 후원

헤드라인 뉴스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자영업으로 제2의 인생에 도전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정년퇴직을 앞두거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의 가게를 차리는 소상공인의 길로 접어들기도 한다. 자영업은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나 메뉴 등을 주제로 해야 성공한다는 법칙이 있다. 무엇이든 한 가지에 몰두해 질리도록 파악하고 있어야 소비자에게 선택받기 때문이다. 자영업은 포화상태인 레드오션으로 불린다. 그러나 위치와 입지 등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아이템을 선정하면 성공의 가능성은 충분하다. 이에 중도일보는 자영업 시작의 첫 단추를 올바르게 끼울 수 있도록 대전의 주요 상권..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