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현충원 찾아 "국민일상 되찾을 것"

문 대통령, 현충원 찾아 "국민일상 되찾을 것"

방명록에 '선도국가 도약' 다짐
공군지휘통제기 '피스아이' 탑승

  • 승인 2021-01-03 10:01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문 대통령, 국립묘지 찾아 묵념<YONHAP NO-0622>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전 국무위원들과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에서 묵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새해를 맞아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고 국정운영의 각오를 다졌다.

문 대통령은 지난 2일 오전 8시 정세균 국무총리와 국무위원, 유영민 신임 대통령 비서실장 등 청와대 참모진들과 현충원을 찾았다.

문 대통령은 현충탑에 헌화·분향한 뒤 묵념을 하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렸다. 참배 후 방명록엔 "국민의 일상을 되찾고 선도 국가로 도약하겠다"고 적었다.

정부에선 정 총리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등 국무위원 19명이 동행했다.

청와대 인사로는 유 실장 및 서훈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탁현민 의전비서관 등 청와대 참모진 7명이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일엔 국군통수권자로는 최초로 공군지휘통제기 '피스아이'에 탑승해 한반도 전역의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문 대통령은 2시간여 동안 비행하며 22사단 GOP대대장인 오동석 육군 중령, 해병대 연평부대장인 이종문 해병 대령, 공군작전사령부 항공우주작전본부장인 차준선 공군 준장, 율곡이이함 함장인 류윤상 해군 대령 등과 통화했다.

문 대통령은 비행을 마친 뒤 "국민 모두가 행복한 일상으로 온전히 돌아가고, 대한민국이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좋은 한 해로 만들자"고 덕담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4.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5.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1.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2.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3.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4.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5.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선임 절차 돌입… 과기계 "속도 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