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 서구 '1회용품 사용 줄이기 문화 정착' 협약 체결

대전환경운동연합·관저공동체연합·자원순환사회연대 '자원순환 마을 만들기' 나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04 11:20 수정 2019-07-04 15: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1.19.7.4 1회용품없는 관저마을의 하루
대전 서구는 4일 관저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대전환경운동연합·관저마을공동체연합·자원순환사회연대와 1회용품 사용줄이기 문화정착 협약을 체결하고 자원순환 마을 만들기에 나섰다.

서구는 이번 협약으로 관저1·2동 마을공동체 단체 10개 단체와 대전환경운동연합 등 환경 관련 유관 기관과 손잡고 지역주민의 자발적 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1회용품 사용을 억제하고 자원을 순환적으로 이용하는 자원순환 마을 만들기를 추진한다.

사업 주요 내용은 ▲주민 추진단 구성 ▲관저마을 지역 '1회용품 플라스틱' 사용실태 조사 및 모니터링 ▲주민과 함께하는 업사이클링 교육 운영 ▲자원순환 마을 만들기 축제 추진 ▲주민과 함께하는 환경교육 및 현장학습 등으로 주민의식 개선을 통한 1회용품 사용 감량 실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주민들이 직접 참여해 1회용품 발생 문제 해결 방안을 모색하며 관저지역의 특성에 맞는 자원순환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자원순환마을 조성을 통해 마을지역의 청결도 향상 방안에 상생 협업의 좋은 모델로 발전시키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임효인 기자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