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전국 영어 교사 대전에서 모였다"

대전교육청, 16일~17일 양일간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9 12:07 수정 2020-01-19 12:0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중등교육과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 (3)
중등교육과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이 지난 16일, 17일 양일간 대전에서 열렸다. (사진=대전교육청 제공)
전국의 영어교사들이 대전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영어 교육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대전교육청은 지난 16일, 17일 양일간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전국의 중등영어 교원 및 교육전문직 6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3회 한국중등영어교육연구회(KOSETA) 학술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매년 1월 개최돼 전국 영어교사들의 우수사례 공유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전국 학술포럼으로서 올해에는 대전교육청과 대전중등영어교육연구회 주관으로 대전에서 개최됐다.

2020년 포럼은 '영어교육과 4차 산업혁명: 변화하는 세계에 적응하는 주요 핵심역량 향상'을 주제로 아스펙미래경영연구소 차원용 박사와 알란 슈워츠(Alan Schwartz)박사의 특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영어교육에 관한 깊이있는 논의가 이루어졌다.

또한 전국 15개 시·도에서 선발된 중등 영어교사들이 포럼 주제에 맞추어 수행한 연구결과와 이를 적용한 수업사례를 발표하고, 활발한 질의·응답을 통해 참석자들과 소통과 공감의 시간을 가졌다.

15명의 사례발표자 중 우수 수업사례 발표자로 선정된 3명의 영어교사는 매년 영국에서 개최되는 세계영어교사연구회(IATEFL)에서 우수성과를 발표한다.

설동호 대전교육감은 "이번 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학생들의 미래 핵심역량 신장을 위한 영어교사들의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장이 됐다"며 "우리나라 영어교육 역량 강화에 실질적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희룡 기자 huily@



포토뉴스

  •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 대전시, 열화상 카메라로 출입하는 시민들 체온 측정 대전시, 열화상 카메라로 출입하는 시민들 체온 측정

  •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에 한산한 계룡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에 한산한 계룡시

  •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매주 금요일 휴무합니다’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매주 금요일 휴무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