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축구

호날두 PK 동점골, 유벤투스 AC 밀란과 1-1 무승부

이탈리아컵 4강 2차전 통해 결승 진출팀 가려져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4 11:03 수정 2020-02-14 11:0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PEP20200214051101848_P4
페널티킥 동점 골을 터트리고 기뻐하는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EPA=연합뉴스 제공]
유벤투스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페널티킥으로 코파 이탈리아(이탈리아컵) 4강 1차전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

유벤투스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밀라노의 주세페 메아차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코파 이탈리아 4강 1차전에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추가 시간 호날두의 극장 페널티킥으로 동점 골을 넣으며 AC밀란과 1-1로 비겼다.

유벤투스는 다음 달 5일 AC밀란과 4강 2차전을 치른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양 팀은 후반 한 골씩 주고받았다.

선제골은 후반 16분 AC밀란의 안테 레비치 오른발에서 나왔다.

하지만, 경기 종료를 앞두고 동점 골을 허용했다.

후반 43분께 호날두가 골 지역 왼쪽에서 시도한 시저스킥 상황에서 AC밀란 수비수 다비드 칼라브리아의 왼손에 맞았다.

주심은 비디오판독(VAR)을 통해 페널티킥을 선언했고, 호날두는 후반 추가 시간 키커로 나서 동점 골을 만들어 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