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평택소방서, 마스크 제조사 화재 예방 앞장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4 23:35 수정 2020-02-14 23:3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평택소방
평택소방서(서장 박기완)가 지난 13일 마스크 제조사 대상으로 화재예방 컨설팅을 추진했다.사진은 평택소방서 관계자가 마스크 생산 업체를 방문해 화재예방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모습이다<사진=평택소방서제공>
평택소방서(서장 박기완)가 지난 13일 마스크 제조사 대상으로 화재예방 컨설팅을 추진했다.

이번 컨설팅은 최근 정부에서 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최소화 하기 위해 제조사에 대한 특별연장근무가 허용됨에 따라 쉴 틈없이 가동되고 있는 생산기계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화재 등을 예방하기 위해서다.

특히 마스크은 주원료인 부직포의 경우가 많아 열에 약하고 마찰에 의한 정전기 발생 등으로 화재에 취약하다.

이날 소방서는 바이러스 확산방지와 화재 위험 요소 사전제거 및 시민안전확보를 목표로 관내 마스크 제조사 2곳을 현지 방문해 건물 위치·구조, 소방·용수 시설, 출동로 등을 파악하고 컨설팅을 진행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안전하게 마스크가 생산될 수 있도록 제조자 직원분들도 화재예방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평택=이성훈 기자 krg0404@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