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논산계룡교육지원청, 코로나19 감염 예방 ‘총력’

학생 밀집지역 1일 2회씩 순찰 강화
유치원과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용 마스크 6,500여개 배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9 01:30 수정 2020-02-29 01:3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논산계룡교육지원청 보도자료 사진
논산계룡교육지원청(교육장 유미선)이 지난 21일부터 코로나19 대책반을 가동하면서 관내 모든 학교와 학생들을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교육지원청은 정부의 재난 위기 경보수준에 맞춰 관내 학생과 교직원들의 중국, 홍콩 등 방문자를 파악해 자가격리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으며, 대구와 경북지역을 방문한 학생과 교직원을 파악, 매일 학교 자체적으로 관리가 되도록 안내하고 상황실에서 확인하고 있다.

또 개학이 3월 9일로 연기됨에 따라 긴급 돌봄이 필요한 학생 수를 파악하여 학교 차원에서 돌봄이 이루어지도록 조치했다.

교육지원청이 파악한 긴급 돌봄학생 현황은 초등학교 14개교 149명, 14개 유치원에서 101명이 파악되어 3월 2일부터 돌봄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휴업 기간 중 학생들이 자기주도적 학습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자체개발한 ‘놀뫼쌤’수학원격강의 등을 안내하고 있다.

이밖에도 교육지원청은 유치원과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용 마스크 6,500여개를 27일까지 관내 모든 학교에 배부를 완료했고, 생활지도를 위해 27일부터 논산시내와 계룡시내의 학생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1일 2회씩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 또 학원과 교습소에서도 자율적으로 감염병 확산 방지에 노력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소독 현황 등을 점검하고 있다.

유미선 교육장은 “관내 학교의 교직원과 학생이 단 한명도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감염병 예방조치를 하고 있으며 논산, 계룡시 지자체 및 시민과 함께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해 코로나19 감염병이 종식될 때까지 행정력을 총동원해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포토뉴스

  •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