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박지원, 21대 국회의원 후보 공식 등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18:03 수정 2020-03-26 18:0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200326 박지원 국회의원 후보 등록(목포시선관위)002
박지원(왼쪽) 전남 목포시 민생당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6일 제21대 총선 공식 후보로 등록했다. /박지원 선거사무실 제공
박지원 전남 목포시 민생당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6일 제21대 총선 공식 후보로 등록했다.

박 예비후보는 이날 후보등록 기자회견문을 통해 "김대중을 평생 지켜주시고 박지원을 키워주신 은혜, '더 큰 목포, 전남 대통령 만들기'로 보답하겠다"고 이번 선거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박 후보는 이어 " '더 큰 목포'는 이미 진행 중"이라면서 "4대 관광거점도시, 해경서부정비수리창(국영수리조선소), 국제수산식품수출단지, 해상풍력발전 배후단지 및 지원항만 선정 등 3대 미래전략산업이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통팔달 목포, 국제관문도시 틀도 갖춰지고 있다"면서 "KTX 호남선 고속화, 남해안철도, 국도 77호선이 완공되고 강호축 까지 추진되면 목포의 청년들이 대륙과 바다를 무대로 사업을 하고 세계가 목포로 성큼 다가온다"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개항 123년만에 목포의 눈물을 기적으로 바꿀 기회가 오고 있다"고 말한 뒤 "주저앉을 것인가, 희망의 다리를 놓을 것인가, 결국 사람 인물이 문제다"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또 "이명박근혜정권의 차별과 싸우느라 국비로 버텨 온 목포에 더 많은 일자리, 새로운 산업을 유치해서 더 큰 목포를 만들겠다"면서 "청년이 돌아오는 목포, 교육 문화가 꽃피는 목포, 대학병원 등 의료 인프라가 잘 갖춰진 안전한 목포, 부모님, 아들딸, 손주 3代가 모여 사는 행복한 목포를 다 함께 만들어 가자"고 호소했다.

목포=주재홍 기자 64306144@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