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 다이어터’ 홀리는 시서스가루, 같은 효과 다른 식품도 있다?

‘프로 다이어터’ 홀리는 시서스가루, 같은 효과 다른 식품도 있다?

  • 승인 2019-04-15 13:42
  • 김미라 기자김미라 기자

 

시서스 중도
사진=JTBC '다큐플러스' 방송캡처

 

시서스가루와 같은 효과를 내는 여러 식품들에 관심이 쏠렸다. 

 

최근 방송을 통해 시서스가루가 언급됐다. 시서스가루로 다이어트에 도전한 실제 사례들이 여럿 공개되면서 신뢰를 높이고 있다. 

 

시서스가루의 가장 큰 강점은 체지방 감량을 돕는다는 것이다. 특히 먹는 것에 비해 체지방이 적게 쌓이도록 하는 것으로 알려져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마찬가지로 체지방을 태우는 역할을 하는 또 다른 음식들도 관심이다. 음식에 따라 특별히 열을 더 많이 내는 것이 있다. 이런 음식은 체지방을 태우고, 칼로리를 소모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

 

먼저 매운 고추에 있는 캡사이신은 몸을 덥게 만들고, 지방과 칼로리를 태운다. 날로 먹거나 요리한 것, 말린 것, 가루 등을 먹으면 된다. 스프나 달걀, 고기 요리 등에 붉은 고추나 매운 양념을 넣어서 먹으면 된다.

 

연구에 따르면, 8주 동안 하루에 녹차를 4잔 마시면 체지방을 없애고, 1~2킬로그램을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녹차를 마시고 나면 일시적으로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만드는 화합물인 에피갈로카테킨갈레이트(EGCG)가 있기 때문이다.

 

EGCG는 녹차 잎의 추출물인 폴리페놀의 일종으로 강력한 항산화 작용을 한다. 단 너무 뜨거운 차는 식도암 등의 발병 위험을 높일 수 있기 때문에 적당한 온도로 식혀서 먹는 게 좋다.

 

통곡물, 특히 오트밀과 현미 등은 섬유질이 풍부해 정제된 곡물보다 2배나 많은 칼로리를 태운다. 살코기도 다이어트에 좋다. 단백질은 소화될 때 높은 발열 효과가 있다. 소화가 되는 동안 음식에 있는 칼로리의 약 30%를 태운다. 특히 300칼로리의 닭 가슴살은 소화시키는데 90칼로리가 소모된다.

 

저지방 유제품도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칼슘과 비타민 D가 풍부해 신진대사를 왕성하게 유지하는데 필수적인 근육의 양을 보존하고 키우는데 도움을 준다.

 

김미라 기자 viewers@hanma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3.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영상]완벽한 스윙을 하고 싶다면 이렇게 따라합니다! 손목-팔-팔꿈치-팔-손목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1. [날씨] 한낮엔 30도… 밤 9시까진 소나기 가능성
  2. 황선홍-최용수 맞대결 성사! 축구팬들 흥미진진 기대감 UP
  3.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4. <속보>대전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1명은 학교 관련
  5.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