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골' 손흥민... 토트넘 챔스 4강 이끌며 '맨 오브 더 매치' 선정

'멀티골' 손흥민... 토트넘 챔스 4강 이끌며 '맨 오브 더 매치' 선정

  • 승인 2019-04-18 11:04
  • 수정 2019-04-18 11:05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YH2019041800910034000_P4
손흥민, 'UCL 아시아선수 최다골' 세리머니[로이터=연합뉴스 제공]
'손세이셔널' 손흥민이 소속팀 토트넘을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으로 이끌었다.

이날 2골을 몰아치는 '멀티골' 활약으로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되는 기쁨까지 누렸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원정에서 2골을 넣으며 팀을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에 올려놨다.

경기에선 3-4로 졌지만, 1, 2차전 합계 4-4를 만들어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행 티켓의 주인공이 됐다.

1차전에서 토트넘은 손흥민의 결승 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이날 0-1로 끌려가던 전반 7분 페널티아크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곧이어 3분 뒤에는 오른발로 감아 차 역전 골까지 기록했다.

8강 1차전에서도 골 맛을 봤던 손흥민은 1, 2차전에서 3골을 몰아치며 맹활약을 펼쳤다.

토트넘이 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한 건 1961-1962시즌 유러피언컵(UEFA 챔피언스리그 전신) 이후 57년 만이다.

UEFA 챔피언스리그가 지금처럼 운영된 1992-1993시즌 이후로는 처음이다.

한편, UEFA는 홈페이지를 경기 종료 후 토트넘과 맨시티 경기 내용을 정리하면서 가장 좋은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주는 '맨 오브 더 매치'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2.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3. 단재 신채호 선생 대전 최초 추모제 '내의연결사심' 숭고한 뜻 새겼다
  4. [오늘날씨] 6월 5일(금) 전국 맑고 남부 폭염 "내일은 덜 더워요"... 오후 경북내륙 소나기
  5. 황선홍, FA컵 첫 승 했지만 가야할 길 멀다. 서울과는 만나고 싶어
  1. 시티즌, FA컵 첫 경기서 춘천에 3-0대승! 3라운드 진출
  2. 대전하나시티즌 춘천에 3-0대승! FA컵 3라운드 진출
  3. 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 다시 상승세… 충북 방사광가속기 호재
  4. [날씨] 대전·금산 한낮 31도… 현충일엔 오후부터 소나기 내려
  5. 천안서 계모에 의해 가방서 숨진 9살 추모 이어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