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화재,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 재산 피해액 얼마인가 봤더니??

청주 화재,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 재산 피해액 얼마인가 봤더니??

  • 승인 2019-08-26 01:18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소방청

사진=소방청 트위터

 

청주에서 발생한 화재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5일 오후 1시 33분께 청주시 서원구 남이면 전자제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2천300㎡ 규모 창고 3개 동이 완전히 타 13억 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그러나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플라스틱 재질 제품이 많고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이 있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잔불 정리가 계속 이어지고 있어서 완전 진화까지는 시간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2.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3.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4.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5.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1.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2.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3.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4.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5.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