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상수도본부, 먹는물분야 정도관리 최우수

대전상수도본부, 먹는물분야 정도관리 최우수

현장평가 '탁월', 2019년 먹는물 분야 정도관리 인증

  • 승인 2019-10-22 10:30
  • 수정 2019-10-22 10:30
  • 신문게재 2019-10-23 21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대전상수도본부, 먹는물분야 정도관리 최우수
'현장평가'에서 장비의 운용 및 데이터의 해석에 대해 설명하는 장면. 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시는 수도사업본부 수질연구소가 국립환경과학원이 주관하는 2019년 먹는물 분야 정도관리에서 '최우수'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시험·검사기관의 정도관리는 '숙련도 시험'과 '현장평가'로 나뉘며, 수질연구소는 지난 4월 국립환경과학원이 주관하는 2019년 먹는물 분야 측정·분석 숙련도 시험에서 전 항목 '만족' 평가를 받아 종합적인 기관평가에서 '적합'판정을 받은 바 있다.

수질연구소는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 동안 진행된 '현장평가'에서 평가위원으로부터 시료의 보관에서부터 분석까지의 전과정이 매우 우수하고 정도관리가 잘 되어있다는 평가를 받아 먹는물 분야의 분석능력을 인증받았다.

'현장평가'는 정도관리를 위해 평가위원이 시험·검사기관을 직접 방문해 시험?검사기관의 정도관리 시스템 및 시행을 평가하는 것으로 시험·검사기관의 기술인력·시설·장비 및 운영 등에 대한 실태와 이와 관련된 자료를 검증·평가하는 것을 말한다.

이와는 별개로 수질연구소는 지난 4월 17일부터 5월 30일까지 국제공인 숙련도 시험기관인 미국 씨그마알드리치 알티씨(Sigma-Aldrich RTC Inc.)가 주관하는 먹는물 분야 국제숙련도 시험평가에 참여해 농약류, 중금속, 휘발성 유기화합물, 음이온 성분 등 먹는물 분야 총 17개 전항목에서'적합'을 받아 먹는물 수질분석 능력의 국제적인 우수성을 입증했다.

정무호 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대전의 수돗물을 더 많은 시민이 믿고 마실 수 있도록 분석역량을 강화하고, 시민들에게 정확하고 신뢰성 높은 검사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8월 4일 '팬 커밍 데이' 진행
  2. 재개한 지 나흘된 체육시설도 폭우로 다시 잠겨
  3. [주말 사건사고] 공장·차량 등 화재 사고 잇따라
  4.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5. [건강]한여름 손·발 시리다면 '신경·혈관' 등 문제 의심
  1. 초중고등 학교 2학기엔 학생 2/3까지 등교한다
  2. 시티즌, 신인들 맹활약에 승격 기대감 높였다
  3.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4.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5.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