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명품 체리 생산 재배기술 교육 실시

곡성군, 명품 체리 생산 재배기술 교육 실시

  • 승인 2019-11-08 21:03
  • 수정 2019-11-08 21:03
  • 이창식 기자이창식 기자
체리 교육 현장
곡성군이 최근 체리 재배농가 40여명을 대상으로 고품질 체리를 재배하기 위한 기술교육을 실시했다. /곡성군 제공
전남 곡성군이 최근 체리 재배농가 40여명을 대상으로 고품질 체리를 재배하기 위한 기술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곡성군농업기술센터 대청마당에서 체리 수세 관리법, 착과율 향상 및 병해충 방제기술, 체리 공동선별과 출하계획 등을 중심으로 과수특작팀장 윤현석 지도사가 강의를 진행했다.

젊은 소비자들에게 선호도가 높은 체리는 타 과일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가격임에도 불구하고 매년 소비량은 증가하고 있으나 아직은 외국산(미국산) 체리가 국내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실정이다.

곡성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국산 체리는 안정성, 신선도, 맛에서 외국산 체리보다 우위에 있으므로 꾸준히 증가하는 체리 소비시장에서 국내산 체리가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또한 "재배기술 향상 및 유통 선별시스템 선진화를 통해 안전하고 품질 좋은 체리를 생산할 것이며 향후 곡성이 전국 최고의 체리 산지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곡성군은 앞으로 식재 지원 및 재배기술 보급을 통해 체리 생산단지를 50ha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곡성=이창식 기자 mediacnc@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3.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4.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5.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1.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2.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3.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4.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5. 마당극패 우금치 별별마당 우금치 ‘수근수근 버스킹’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