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다문화축제]'함께하는 행복한 동행'…제9회 금산군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금산다문화축제]'함께하는 행복한 동행'…제9회 금산군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다문화 가족, 주민 등 1500여명 참여
금산군 주체, 다함께 한는 세상만들기, 중도일보 공동 주관
소통과 공감의 지역 대표 다문화 축제로 자리매김
양승조 도지사 참석 축하와 격려

  • 승인 2019-11-25 10:11
  • 수정 2019-11-25 10:11
  • 송오용 기자송오용 기자
금산다문화가족어울림한마당-메인 사진
'Welcome to the 9th Geumsan-gun Multicultural Family Festival and thank you so much for coming'.

제9회 금산군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축제장을 방문한 다문화가족, 주민을 환영하는 인사다.

필리핀, 한국, 베트남, 중국, 일본 5개국을 대표하는 금산 다문화가정 학생들이 각국의 언어로 환영의 인사말을 전했다.

'함께하는 행복한 동행' 소통과 공감의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축제가 25일 오전 10시부터 금산학생체육관에서 열렸다.

금산군이 주체하고 중도일보와 다함께하는 세상만들기(회장 김영섭) 공동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문정우 금산군수, 김종학 금산군의회 의장, 이안복 금산경찰서장, 이태연 금산교육장, 채수철 금산소방서장, 김석곤, 김복만 충남도의회 의원, 심정수, 안기전, 신민주, 김근수 군의원, 박상진 금산농협조합장, 전순구 만인산농협 조합장을 비롯한 각 기관단체장, 다문화가족, 주민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9회째를 맞는 금산군 다문화 어울림 한마당은 문화적 다양성을 존중하는 소통과 공감의 문화축제다.

금산군 전체 인구의 5.5%를 차지하는 다문화 가족의 사회통합과 인식개선을 위한 취지로 마련된 축제다.

해를 거듭 할수록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새로운 시도를 선보이며 지역의 대표적인 다문화 축제로 자리매김해 가고 있다.

이날 축제에는 특히 양승조 충남도지사를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이 대거 참석해 행복한 동행을 축하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20만 충남도민과 더불어 진심으로 축하한다. 충남도는 다문화가족이 도민의 5%를 넘어서 이미 다문화사회로 진입했다. 다문화 시대에는 다름을 인정하고 존중하며, 다함께 더불어 사는 소통과 포용의 시대 정신을 요구하고 있다"며 "오늘 행사가 다문화가족과 금산군민이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되는 어울림의 행사가 되길 바란다"고 어울림 한마당 축제 개최를 축하했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다문화가족 학생들이 훌룡한 지역인재로 성장하고, 다문화가족 여성들이 안정적으로 조기 정착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으로 뒷받침 하겠다"며 "군민과 함께하는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이 지역 공동체가 소통하고 정을 나누는 화합의 한마당으로 거듭 발전하기를 희망한다"고 격려했다.

김종학 군의회 의장은 "오늘 축제가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8대 군의회도 다함께 하는 세상만들기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어울림 한마당은 충청남도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과 향림원 사물놀이패의 식전공연에 이어 나라별 환영인사, 유공자 표창 등 기념식, 축하 퍼포먼스, 초청가수 공연 장기자랑, 레크리에이션, 경품추첨 등으로 이어지는 화합 한마당이 펼쳐졌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는 다문화가족의 화합과 정착지원에 기여 공로로 김영섭 다함께 하는 세상만들기 회장, 이용석 다문화배우자 자조모임 복수면 회장이 충남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또 최수흥· 김지우, 황규식·바준희 다문화가정이 금산군수 행복가정상을, 박혜림, 이소은, 김무성 등 3명이 다문화 가족의 권익증진과 지역사회 통합에 기여한 공로로 군수 표창을 받았다.

이 밖에 김영호, 손효설씨가 군의회 의장, 누엔티김투 씨 국회의원, 임수영씨 경찰서장, 김영미, 이하늘씨 금산교육장, 최동춘씨 소방서장, 러벨라씨가 중도일보 사장으로부터 각각 표창과 감사장을 받았다.
금산=송오용 기자 ccmso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2.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3.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5.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1.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2.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3.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4.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