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 축산분야 공모사업 등 국도비 16억원 확보

음성군 , 축산분야 공모사업 등 국도비 16억원 확보

- 광역축산악취 개선사업 등 현안사업 발굴에 총력

  • 승인 2019-12-03 10:19
  • 수정 2019-12-03 10:19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1. 음성군청 전경
음성군은 2020년 축산분야 신규사업으로 3개 사업에 대해 총사업비 47억7천여만원 중 국도비 16억을 확보하는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군은 축산분야 2020년 신규사업으로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총사업비 35억원, 국도비 9억1천만원) △거점 세척 소독시설 설치사업(총사업비 5억7600만 원, 국도비 3억7400만 원)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총사업비 7억 원, 국도비 2억7300만 원) 등 3개 사업에 15억5700여만 원의 국도비를 확보했다.

군은 2020년 신규사업 및 공모사업 발굴을 위해 2018년부터 체계적인 계획을 수립했으며 올해 2월부터 농림축산식품부, 충청북도는 물론 축산환경관리원 등 평가기관을 여러차례 방문하고 우수 지자체 벤치마킹, 참여 농가와 중점적인 평가항목에 대한 철저한 준비로 선정에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2020년 신규사업으로 추진되는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은 삼성면 덕정·천평리 일원 축산악취 저감을 목적으로 하며, 거점세척소독시설 설치사업은 ASF, AI, 구제역 등 가축질병에 대처할 수 있는 상설거점소독소 설치를 위한 사업으로 축산분야 현안문제인 축산악취와 가축질병에 적극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축산악취와 방역시설 등 축산분야 현안문제 해결을 위해 사업을 발굴·추진했으며 향후 삼성, 생극, 금왕지역 등 양돈밀집지역에 추가적인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을 신청할 계획"이라며"지속 가능하고 친환경적인 축산사업 발굴과 지역 주민과 상생하는 축산업으로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3.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4.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5.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1. [포토 &] 연두 거미
  2.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3.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75주년 광복절] 대청호에서 울린 승전보, 호중동학군이 있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