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부 리그 승격' 기영옥 광주FC 단장 사의 표명

'1부 리그 승격' 기영옥 광주FC 단장 사의 표명

  • 승인 2019-12-04 17:27
  • 수정 2019-12-04 17:27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CM20190220000168505_P4
기영옥 광주FC 단장[사진=광주FC, 연합뉴스 제공]
K리그 1부 리그 승격 꿈을 이룬 광주FC 기영옥 단장이 사의를 표명했다.

4일 광주FC에 따르면 기 단장이 최근 구단 측에 건강상의 이유로 사직 의사를 밝혔다.

기 단장은 2015년 4월 취임해 지난해 임기(3년)가 끝났지만, "팀을 1부 리그에 승격시키고 떠나겠다"며 연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1부 리그 승격을 이뤄내자 사직을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광주FC는 기 단장의 사표 수리를 하지 않고 잔류를 설득하고 있다.

프리미어리그 뉴캐슬에서 활약하는 기성용의 아버지이기도 한 기 단장은 1983년 금호고 축구부 감독, 광양제철고 감독, 광주시축구협회 회장, 대한축구협회 이사, 전남축구협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5. [날씨] 충청권 30~50㎜ 강한 비
  1.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2.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대전, 지역 코로나19 환자 無... '청정지역'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