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국무총리 "새로운 도전 위해 정부혁신 매진"

정세균 국무총리 "새로운 도전 위해 정부혁신 매진"

14일 취임식 통해 공정사회 강조

  • 승인 2020-01-14 17:38
  • 수정 2020-01-14 17:38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2
정세균 국무총리가 14일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국정운영에 돌입했다.

제46대 국무총리에 오른 정세균 총리는 이날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대한민국 정부는 국민에게 힘이 되는 정부가 되고, 함께 잘사는 나라를 향해 흔들림 없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취임사를 통해 "경제를 살리는 힘은 기업으로부터 나오고, 기업이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도전에 나설 수 있도록 정부가 먼저 혁신하겠다"라며 "국민이 피부로 체감하실 수 있도록 민생경제를 살려 나가겠다"고 포부를 피력했다.

정 총리는 "첨예한 갈등 사안에 대한 국민 의견을 경청하고, 국회와는 소통을 넘어 실질적인 협치를 이뤄나가겠다"며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의 기반을 구축하고 더 나은 민주주의를 정착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정을 강조하며 양극화 해소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사회 각 분야의 불공정을 개선하고, 보다 튼튼한 사회 안전망 확충으로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며 "교통·산재·자살 등 3대 요인의 사망자를 획기적으로 줄이고, 지진과 산불, 태풍과 미세먼지를 비롯한 자연·환경 재난에 대한 안전도 더 강화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5.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1.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2.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3.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4.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5.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