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 오는 23일까지 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 민간단체와 캠페인 실시로 물가안정 동참 분위기 조성

  • 승인 2020-01-18 13:19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1 복사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2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3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설 명절 물가안정 추진 특별대책'을 수립하고 특별 관리에 나섰다.

시는 오는 23일까지를 물가안정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사과, 배, 밤 등 20개 성수품목과 이·미용료, 노래방 이용료 등 10개 개인서비스 요금을 수시로 파악해 점검·지도하는 등 명절 물가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물가모니터요원, 소비자단체와 함께 물가동향을 지속적으로 파악하고 가격표시 및 원산지 표기 등을 합동 점검해 물가안정과 유통거래 질서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며, 특히 지난 16일에는 동부전통시장에서 소비자단체, 지역 상인회 회원들과 함께 설 명절 물가안정과 공정한 상거래 질서 확립을 위한 물가안정 캠페인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에서는 가격표시제·원산지 표기 이행, 불공정 거래 행위 근절을 홍보하고 시장상인들을 만나 가격표시제 준수사항을 안내했다.

이성환 일자리경제과장은 "성수품 가격과 개인서비스 요금을 집중 관리해 시민들이 즐겁고 건전한 설 명절을 맞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서산사랑상품권과 지역 상품 이용에 동차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서는 지역 내 소비촉진을 위해 설 명절을 앞두고 23일까지 서산사랑상품권 특별할인(10%)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5.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1.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2. 금강 세종보 해체·공주보 부분철거 의결…국가물관리위 제출키로
  3. 제66회 백제문화제 9일간의 새로운 여정 돌입
  4. 대전하수처리장 이전 사업, 연내 사업사 선정한다
  5. 대전시, 추석연휴 특별방역대책 추진... "모이지 마세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