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다문화] 우즈베키스탄 전통 스포츠 ‘쿠라쉬’

[논산다문화] 우즈베키스탄 전통 스포츠 ‘쿠라쉬’

한국 씨름과 비슷한 전통 무술
쿠라쉬 인구 2백만 명, 9월 6일 ‘쿠라쉬의 날’

  • 승인 2020-01-18 16:42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image
쿠라쉬는 한국의 씨름과 비슷한 전통 무술이다.

차이점이 있다면 앉아서 시작하는 한국의 씨름 경기와는 달리 서서 시작한다는 것이다.

꾸라쉬는 ‘진실된 길로 승리를 얻는다’ 는 뜻으로 경기방식도 상대편 선수를 먼저 넘어뜨리되 상대편의 신체를 해하는 작은 반칙도 용납되지 않는 신사적인 스포츠이다.

우즈베키스탄에는 쿠라쉬 협회가 있다. 105개의 나라가 회원국으로 가입되어있을 만큼 국제적으로도 널리 알려져있다.

우즈베키스탄인들은 ‘우리들의 피 속에는 쿠라쉬가 있다’ 라고 할 만큼 자신들의 전통 놀이인 쿠라쉬를 사랑한다.

현재 우즈베키스탄의 쿠라쉬 인구는 2백만 명에 달하며 9월 6일을 ‘쿠라쉬의 날’ 이라고 칭하기도 한다.

논산=딜라 프루즈 명예기자(우즈베키스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4.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5.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