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속 발생… 확진자 8명으로 증가

진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속 발생… 확진자 8명으로 증가

  • 승인 2020-04-01 17:12
  • 수정 2020-04-01 17:12
  • 배병일 기자배병일 기자
KakaoTalk_20200401_104426221
진주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명 발생했다. 이로써 진주시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8명으로 늘었다.
경남 진주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속 발생하면서 8명을 증가해 지역사회로의 감염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진주시는 1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조치관련 사항에 대한 43차 브리핑을 통해 1일 오전 11시 기준 진주 6번과 7번 확진자는 오후 5시 55분에 확진 판정받았고 진주8번 확진자는 오후 10시 41분 확진 판정을 받아 진주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8명이라고 밝혔다.

진주6번 확진자는 진주5번 확진자의 직장동료이며 80년생 남성으로 초전동에 거주하고 있으며 진주7번 확진자는 진주4번 확진자의 25일 진주시 명석면 스파랜드로의 동승자이며 59년생 여성으로 칠암동에 거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주8번 확진자는 진주7번(여자) 확진자의 며느리이며 89년생 여성으로 칠암동에 같이 거주하고 있으며 세 사람 모두 해외 및 국내 집중발생지역 방문 이력은 없으며 신천지와도 관련이 없는 것으로 확인 됐다.

현재까지 파악한 진주6번(남자) 확진자의 이동동선은 5번 확진자와 윙스타워 내에 있는 직장동료로 지난달 26일 서울을 같은 승용차를 타고 함께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관리본부 기준에 따라 검사일 전일부터인 지난달 30일부터의 동선은 30일 오전 9시 진주시 초장동 자택에서 자차로 충무공동 윙스타워로 출근했고 출근길 자택, 직장 엘리베이터에서의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같은 날 12시 윙스타워 1층 GS25 진주윙스타워점에서 도시락을 구입하여 1층 외부에서 직원 5명과 식사를 했으며 오후 2시 사무실 직원 2명과 직원차로 통영시 산양읍 미남리 소재 선착장에 도착 후 선상 낚시를 했다.

선상 낚시에는 본인과 직원 2명 외, 선장을 포함하여 11명이 더 있었으며 그 중 3명은 통영 보건소를 통해 진주시 거주자로 판명되어 검사의뢰 예정이고 나머지 8명은 타 지역 거주자로 밝혀졌다.

31일 새벽 2시 경 진주시 소재 사무실에 도착한 후 자택으로 귀가하여 직장동료 1명(낚시 중복자), 지인 1명이 같이 식사를 했고 이후, 보건소에서 5번 확진자의 감염경로 파악을 위해 코로나 검사 실시가 필요하여 연락을 받은 후 자택에서 자차로 11시 30분경 보건소를 방문하여 검사를 받고 자택에서 대기하던 중 오후 5시 55분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밤 7시 50분경 마산의료원으로 이송됐다.

6번 확진자의 동거가족 2명(배우자, 딸) 사무실 직원 5명은 검사결과 음성으로 판정됐고 자택에서 식사를 같이한

지인 1명은 검사의뢰 중이며 통영 선상 낚시 동승자 3명은 검사예정이다.

진주7번(여자) 확진자의 이동동선은 지난 25일 4번 확진자와 같이 진주시 명석면 스파랜드를 이용하고 28일 밤 8시부터 오한, 인후통, 기침, 목잠김 증상이 동반되어 나타났다.

질본 기준에 따라 증상발현일 전일부터인 27일부터의 동선으로는 2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 30분까지 자차로 혼자 산청에 쑥을 캐러 다녀왔으며, 28일 오전 9시 30분부터 11시 30분까지 자차로 혼자 명석 스파랜드를 다녀왔다. 당시 사우나 내에는 5~6명 정도 있었으며 이후 오후 1시 30분 경 자차로 귀가했고 29일부터 30일까지는 자택에서 머물렀다.

31일 진주4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오전 11시경 자차로 보건소를 방문하여 드라이브 스루로 검사를 받고 자택에서 대기하던 중 오후 5시 55분에 확진 판정을 받았고 밤 7시 50분경 마산의료원으로 이송됐다.

7번 확진자의 접촉자 현황은 동거가족 5명(시어머니, 아들, 며느리, 손자 2)과 스파랜드 이용자 5~6명 내외이며 확진자의 동거가족 5명의 검사결과 며느리는 8번 확진자로 밤 10시 41분 판정됐으며 나머지 4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진주8번(여자) 확진자의 이동동선으로는 7번 확진자의 며느리로 질본 기준에 따라 증상발현일 전일부터인 29일 오후 4시경 올케언니와 조카가 자택에 방문했고 30일 오전 11시 10분 경 8번 확진자와 그 자녀 2명이 친구차량에 탑승하여 금산면 금호지 근처 일노브 식당에서 11시 50분부터 12시 52분 경까지 식사를 했다. 이후, 오후 1시 17분 경 다이소 진주초전점 1층 방문 후 1시 30분 경 친구 차량으로 귀가했으며 31일 오전 9시 46분부터 9시 51분 사이에 도보로 강남동 새미래약국에 방문하여 약을 구입했다.

이후, 10시 15분 경 도보로 친구집에 방문하여 친구와 친구 딸을 5분 정도 만난 후 귀가했으며 시어머니(7번 확진자)가 4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됐고, 본인도 증상이 있어 낮 12시 40분 경 남편과 자녀 2명과 함께 자차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검사를 받았다.

이후 자택에서 대기하던 중 밤 10시 41분에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후 1일 0시 11분 마산의료원으로 이송됐다.

8번 확진자의 접촉자 현황은 확진자의 올케언니와 조카 각 1명, 차량 동승 친구 1명, 새미래약국에서 접촉한 약사 1명, 손님 1명 방문한 친구집의 친구와 딸 각 1명 이다.

금산면 일노브 식당을 방문했던 지난달 30일 오전 11시 50분부터 낮 12시 52분까지 손님들의 카드사용정보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다이소 진주초전점 접촉자는 CCTV를 통해 확인할 계획이며 확진자들의 자택을 방역 소독했으며, 윙스타워, 금산면 일노브 식당, 다이소 진주초전점, 강남동 새미래약국 등을 방역소독하고 임시 폐쇄했다.


진주=배병일 기자 334700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3.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4.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5.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4. 대전현충원, 제65회 현충일 참배객 편의 계획 발표
  5.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