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위시앙 중국국제문화전파중심 집행주석, 선문대에 마스크 2만 장 기증 화제

롱위시앙 중국국제문화전파중심 집행주석, 선문대에 마스크 2만 장 기증 화제

  • 승인 2020-04-04 14:21
  • 수정 2020-04-04 14:21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clip20200404022025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최근 '중국국제문화전파중심'의 롱위시앙(龍宇翔) 집행주석으로부터 마스크 2만 장을 기증 받았다.(사진)

중국국제문화전파중심은 1984년 중국 국무원이 외국과 문화 교류를 위해 승인한 공식기구인 중국 문화부 산하기관으로 전 세계 130여개 나라와 국제문화교류, 문화행사, 영화드라마 제작 및 빈곤구제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롱위시앙 집행주석은 지난 달 선문대 유학생들이 격리 기간 학교 및 지역 사회의 지원과 보살핌에 보답의 의미로 마스크를 손수 제작해 기증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중국국제문화전파중심, 상해윤달의료과학주식유한회사, 복건성복석의료과학유한회사와 함께 2만 장의 마스크를 선문대에 기증했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