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행복누리재단에 지정 기탁

대전 유성구,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행복누리재단에 지정 기탁

탄소포인트제 참여자 1157세대의 기부로 마련된 898만 원
유성구 행복누리재단에 지정 기탁...관내 저소득층 지원 예정

  • 승인 2020-07-06 17:27
  • 수정 2020-07-06 17:27
  • 신문게재 2020-07-07 5면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7.6.) 유성구,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6일 구청 행복사랑방에서 유미숙 유성구 그린리더 회장(가운데)과 회원들이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정용래 유성구청장(맨 오른쪽)과 김홍혜 유성구행복누리재단 이사장(맨 왼쪽)에게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를 기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 유성구가 지난해 하반기 발생한 탄소포인트제 기부참여자 인센티브 898만 원을 구 행복누리재단에 지정 기탁 했다.

6일 구에 따르면 이날 구청 행복사랑방에서 기탁식이 진행됐다.

이번 기탁은 탄소포인트제 기부참여자 중 에너지 사용량 절감에 성공해 포인트를 지급 받은 1157세대의 기부로 마련됐으며, 기탁금은 관내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구는 지난 6월 29일에 지난해 하반기 전기, 수도, 상수도의 사용량을 감축한 5108세대에게 4117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했고, 그중 23%에 해당하는 1157세대가 898만 원을 기부했다.

지난 2011년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지급유형으로 기부가 처음 도입된 이후 매년 참여가 확대돼 현재까지 1억 5500만 원이 기부됐다.

탄소포인트제는 매년 상·하반기 2회에 걸쳐 전기, 상수도, 도시가스 등 에너지 사용량 절감실적에 따라 인세티브를 제공하는 전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 프로그램으로 현재 유성구에는 약 1만 7430세대가 참여해 에너지 절약을 실천 중이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