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교육지원청,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충주 지원 위해 한자리 모여

충주교육지원청,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충주 지원 위해 한자리 모여

  • 승인 2020-07-10 14:48
  • 수정 2020-07-10 14:48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20. 충주교육지원청
충주교육지원청(교육장 김응환)은 10일 단재연수원 북부분원(구, 중앙탑초)에서 교육부 주관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맞춤형 지원에 참여했다.

'한 아이를 키우기 위해서는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의 속담처럼 미래 교육자치 실현을 위한 정부 5개 부처의 노력이 현실화 되었다.

교육부에서 주관하는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는 지난 2020년 1월 전국의 150여 개 지자체 중에서 공모를 통해 11개 지자체(충북에서는 충주와 옥천)만 선정되어, 최대 3년의 기간 동안 매년 1억의 예산과 컨설팅을 통해 미래 교육의 대안이라 불리는 교육자치의 가능성을 가늠해보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무엇보다 지역사회 중심 사업 연계를 위해 교육부·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농림축산식품부·보건복지부 다섯 개의 중앙 부처가 먼저 솔선수범하여 MOU를 통해 부처 간 칸막이를 없애고, 부처 간 협업을 통해 지역을 지원하는 미래행정의 선도적인 모델을 보여주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날 행사에는 충주시청 자치행정과·평생학습과·도시재생과·여성청소년과 등 과장 및 업무 담당자가 함께 참석하여 충주교육지원청과 더불어 충주의 아동과 청소년을 건강하게 키우기 위한 온마을의 지혜를 함께 모았다.

김응환 교육장은 "이번 맞춤형 지원을 통해 충주교육지원청과 충주시가 더욱 긴밀한 업무 협업체제를 구축하여, 충주지역의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충주지역의 교육력을 높이는 좋은 계기가 되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5.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1.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2.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3.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4.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5. 대전 중구 대흥동 노래연습장에서 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