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발전5사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협력 추진

서부발전, 발전5사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협력 추진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 가져

  • 승인 2020-07-12 23:33
  • 수정 2020-07-12 23:33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발전5사 워크숍 사진2
한국서부발전은 7월 9일과 10일 대전에서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을 개최하고 안전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토론회 모습.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지난 9일과 10일 대전에서 발전 5개사 안전처장과 공정안전부서장 및 담당자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을 개최하고 안전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서부발전에 따르면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은 산업안전보건법 전부개정 이후 발전사간 안전분야 현안사항 공유 및 상호협력을 통한 산업재해예방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열렸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공공기관 산업안전보건현황 및 정부의 안전정책 방향에 대한 전문가 강의에 이어 발전사가 공동으로 추진할 수 있는 안전문화활동 분야 발굴과 시행방안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특히, 각 발전사별로 제시한 안전문화활동 개선방향으로 직원 배치 전 건강검진 절차 개선, 석탄취급설비 교차점검, 발전 5사 안전사고 공유시스템 구축, 발전소 근로자 안전교육 표준개발, 건설공사발주자 의무 명확화 등을 논의하고 현안사항에 대한 대책수립 등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향기 안전품질처장은 "전부개정 산업안전보건법과 정부의 안전정책 방향에 부흥하는 새로운 ‘생명안전 경영패러다임’ 전환을 위해 발전 5사가 상호간 협력해 나가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발전 5개사는 안전분야 현안사항 공유와 상호간 협력으로 안전문화 확산은 물론 산업재해 예방활동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