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성숙한 시민의식 빛났다!

서산시,성숙한 시민의식 빛났다!

-충남 최초 3개월간 상하수도 요금 감면, 43억 감면 지원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7만7천여 가구 초과 사용량 없어

  • 승인 2020-07-15 11:32
  • 수정 2020-07-16 10:44
  • 신문게재 2020-07-16 15면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1.수도요금 3개월 전액감면 홍보
서산시 상하수도 요금 3개월 전액 감면 홍보물


서산시가 가정용 상하수도 요금을 지난 5월 고지분부터 7월 고지분까지 충남 최초로 3개월간 전액 감면하면서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치는 서산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해 시행한 것으로 신속하게 상하수도 급수 및 사용조례를 개정하고 감면한 결과다.

감면 혜택 대상은 개인 가구 뿐만 아니라 서산시 사업단지 내 지원시설에 거주하는 가구까지며, 별도의 신청 없이 자동 감면이 적용됐으며, 시는 애초 3개월간 상하수도 감면에 드는 비용으로 40억 원을 추정하고 수혜가구 7만 7천 여 가구에 가구당 평균 5만 2천 원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7월분 감면을 끝으로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에 감면 누계를 확인 결과 예상 금액보다 약 3억 원 증가한 43억으로 최종 감면 금액이 산정됐으며, 이 금액은 상하수도 부과금액 기준, 작년 동월 기간과 비교해 약 12% 증가한 수치며 이는 광역상수도의 보급률 확대(0.45%)와 약 7천 세대 가구 수 증가로 신규 계량기의 확대 보급이 주된 원인으로 파악된다.

결국,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3개월간 상하수도 사용요금을 전액 감면했음에도 초과 사용량 없이 사용한 결과를 냈으며, 시는 7월부터 8월까지 2개월간 시민 대상으로 이번 정책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전체적인 의견을 들을 생각이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이번 상수도 요금 감면 정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해소됐기를 바란다"면서 "예산초과 등 갖은 걱정 속에 서산시민들의 빛나는 선진의식으로 위기를 잘 이겨내 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4.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2.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3.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4.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5.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