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등 靑 5수석 일괄사의… 문 대통령 결정은?

노영민 등 靑 5수석 일괄사의… 문 대통령 결정은?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
선별적 수리 및 순차 교체 가능성

  • 승인 2020-08-09 16:39
  • 신문게재 2020-08-10 4면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발언하는 문 대통령<YONHAP NO-3404>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 청와대 위기관리센터에서 열린 집중호우 대처 긴급상황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 5명이 사의를 표명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의 결정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후임자 검증과 국정 공백 등을 고려해 전원 교체보단 선별적 수리를 통한 순차 교체 가능성이 제기된다.

지난 7일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 5명 전원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일괄로 사의를 표명했다"며 이들의 사의 표명 소식을 알렸다.

사의를 표명한 수석비서관은 비서실장 산하에 있는 ▲강기정 정무수석 ▲김조원 민정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외숙 인사수석 ▲김거성 시민사회 수석 등 5명이다. 국가안보실과 정책실 산하 수석은 해당되지 않는다.

청와대는 구체적 사유는 밝히지 않은 채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 책임을 지겠다는 뜻"이라고만 했다. 최근 비판이 여론이 높은 부동산 정책 등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사의 수용 여부와 시기는 문 대통령의 결정에 달려있다.

청와대 관계자는 "사의를 수용할지 여부는 대통령께서 결정하실 일"이라며 "시기 또한 대통령께서 판단하실 내용"이라고 했다.

현재로선 한꺼번에 교체할 가능성은 적다는 게 대체적인 관측이다. 후임 인선과 업무 연속성, 국정 운영 공백 등을 고려했을 때 순차적으로 교체할 수 있다는 얘기다.

다만 문 대통령이 그동안 국면전환 목적의 인사에 부정적이었던 만큼 재신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그러나 정치권에선 벌써부터 후임 인선에 대한 하마평이 무성하다.

노영민 비서실장 후임으론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과 최재성 전 의원 등의 이름이 오르내린다. 정무수석엔 충남 공주 출신인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박 전 대변인은 인사검증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청와대 참모진의 일괄사의에 여야의 반은은 극명하게 엇갈렸다. 민주당 허윤정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민주당은 대통령의 판단을 존중할 것"이라면서 "당은 정부와 함께 국정운영 공백이 없도록 뒷받침하고, 부동산 안정과 호우 피해 수습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반면 통합당 황규환 부대변인은 부동산 정책에 책임있는 인사들의 전면 교체를 요구하면서 "(일부 참모진)유임이 현실화한다면 정부 스스로 '사퇴 카드'를 국민 눈속임용, 면피용으로 사용하려 했다는 것을 자인하는 것"이라고 경고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ㅁ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경기도 연천군 군남 홍수조절댐을 방문, 수자원 공사 관계자로부터 운영상황과 조치사항을 보고받으며 대화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국인 사령탑 주전경쟁 예고한 한화이글스…리빌딩 카운트다운
  2.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3. [포토 &] 안갯속으로
  4. [코로나 19] 대전, 6명 집단감염 발생…시 "중구 소재 국제선교학교로 파악 중"
  5.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1.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2. [기획] 2021년 양주시 '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3. 공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80명
  4. 세종서 주말 일가족 10여명 코로나19 확진… 확산 '비상'
  5. 성남시장 전 비서관, 경기도의회·성남시의원 비위행위 주장 '파문' 확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