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수험생 3371명 9월 모평… 17개 고교·3개 학원서

세종 수험생 3371명 9월 모평… 17개 고교·3개 학원서

  • 승인 2020-09-16 19:42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수능2
16일 소담고 3학년 대입수험생들이 9월 모의평가를 치르고 있다. /세종교육청 제공
세종 수험생 3371명이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 대비 마지막 모의평가를 치렀다.

9월 모평은 수능 출제경향과 난이도를 가늠해 볼 수 있어 '미니 수능'이라 불린다. 수험생들은 올해 출제 경향을 파악하고, 효과적인 대입전략을 세우는 중요한 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16일 세종시교육청에 따르면 지역 17개 고교에서 고3 재학생 3053명, 3개 학원 시험장에서 졸업생 318명 등 총 3371명이 시험을 치렀다.

모의평가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주관해 출제했으며, 오전 8시 40분부터 오후 5시 40분까지 국어, 수학(가형/나형),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직탐), 제2외국어·한문 6개 영역에 걸쳐 시행됐다.

문제와 정답에 대한 이의신청 접수기간은 시험종료 직후부터 19일 오후 6시까지이며, 채점 결과는 다음 달 14일 수험생에게 통보할 예정이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1. [날씨]24일 저녁 돌풍과 천둥 동반한 강한 비
  2. 세 살 배기 아들 목조른 아버지 징역 10년…상고는 기각
  3. 대전 서부경찰서, 청소년 치안 취약지역 환경개선 착수
  4. 대전의료원 2차 점검회의 진행... 이르면 11월 결론
  5. [기획]8000억 대규모 사업 불구 '안정성 확보' 미흡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