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역과 청수행정타운 잇는 다가동 도시계획도로 정식개통

천안역과 청수행정타운 잇는 다가동 도시계획도로 정식개통

  • 승인 2020-09-28 11:25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의 대표적인 구도심인 사직동과 행정타운이 위치한 청수동을 잇는 '다가동 도시계획도로'가 28일 개통돼 원도심의 접근성이 한층 향상될 전망이다.

다가동 도시계획도로는 지난 2017년부터 총사업비 275억원을 투입해 총연장 1.34㎞, 도로폭 20m(4차로)로 조성됐다. 특히, 2022년 개통 예정인 천안아산 고속도로의 서천안 나들목과 연결되며, 국가철도공단과 협약을 체결해 추진 중인 용곡~청수동 간 눈들건널목 입체화 사업도 내년 착공될 예정으로 원도심 내부교통망의 중심 지역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박상돈 시장은 "천안역, 남산중앙시장 등의 구도심과 청수행정타운을 연결하는 도로의 개통으로 접근성 향상 및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이며 원도심 균형 발전의 마중물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4. [포토 &] 새의 죽음
  5.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3.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4. 대전경찰 노후아파트 범죄예방진단 추진
  5.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