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치매안심센터, 어르신의 든든한 파트너로 거듭난다

계룡시 치매안심센터, 어르신의 든든한 파트너로 거듭난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치매 관리 프로그램 운영 재개

  • 승인 2020-10-26 10:34
  • 수정 2021-05-10 16:39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1. 치매안심센터(환자가족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 운영 모습)

계룡시 치매안심센터(이하 센터)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지난 20일부터 치매환자와 가족을 위한 맞춤형 치매예방, 관리프로그램 운영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센터는 경증치매, 인지저하 및 치매고위험군 등 치매증상에 따라 인지재활, 인지강화, 치매예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치매증상 심화 억제 및 증상 심화에 따른 치료비용, 심리적 부담을 덜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인지재활교실은 경증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작업치료, 건강체조, 원예수업 등 신체활동이 동반되는 비약물적 치료 프로그램으로,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본인이 경증치매임을 받아들이는 현실인식 및 그에 따른 심리적 안정에 중점을 두고 운영하고 있다.

또한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헤아림 가족교실을 운영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의사소통방법 학습으로 돌봄 역량 향상을 유도하고, 원예치료와 도예 및 공예 교실 등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해 치매환자를 돌보며 겪는 스트레스와 심리적 부담 완화를 유도해 나가고 있으며,매월 치매환자 가족 모임을 열어 돌봄에 대한 고충과 고민을 나누는 시간을 마련해 가족 간 공감대 형성 및 정보교류 등 치매환자 가족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센터는 또한 치매증상이 없는 어르신의 치매예방을 위해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주제별 영어학습, 팝송 배우고 함께 부르기 등 외국어기반 치매예방교육 ‘두뇌여행 ABC’ 프로그램을 수준별로 운영해 어르신들의 흥미를 유발한 치매예방 교육을 이어나가고 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예방교실’을 재개해 치매선별검사와 예방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손병임 보건소장은 “치매는 조기 발견 및 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증상 발견 즉시 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해 달라”며 “센터에서는 다양한 치매 관련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치매예방 및 증상 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타 치매 관련 자세한 상담은 계룡시 치매안심센터(☎042-840-3683?6)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계룡시 치매안심센터는 계룡시 금암동 계룡시보건소 내에 위치하고 있다.

 

치매 사각지대가 없는, 치매 걱정없는 행복한 도시’라는 목표 아래 치매예방, 치매 검사, 치매가족 자조모임, 치매치료비 지원 등 치매 보호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또 치매노인의 초기안정화와 치매 악화를 늦추고 치매가족들의 정서적 지지 기반을 만들어가기 위해서도 주력하고 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2.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3.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4.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코로나 19] 대전 13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발생
  1. 경남 김해서 라마단 종교 참가 외국인 코로나19 집단 감염
  2. [코로나 19] 대전 14일 신규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3. 가정을 해체하고 교육을 파괴하는 평등법 반대
  4. [영상]이응노의 문자추상 '문자 문양 패턴'(2)
  5. 스터디카페 키오스크 브랜드 ‘픽코파트너스’, 입점 고객사 120개 돌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