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내년 예산 2조6022억원 시의회 제출

청주시, 내년 예산 2조6022억원 시의회 제출

  • 승인 2020-11-22 10:48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시는 2021년 예산안을 2조6022억원(일반회계 2조2700억원, 특별회계 3322억원)으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22일 시에 따르면 이는 올해 애초 예산보다 1162억원(4.65%) 늘어난 수치로 일반회계는 1143억원(5.48%), 특별회계는 19억원(0.64%) 증가했다.

주요 항목별 세입으로는 국도비 보조금 732억원(전년 대비 7.98%↑), 세외수입 229억원(8.02%↑), 교부세 147억원(2.91%↓), 보전수입 등과 내부거래 125억원(10.28%↓), 지방세 28억원(0.52%↑) 등이다.

주요 세출 예산은 안전 환경 조성, 희망 경제, 맞춤 복지, 생활문화, 균형 발전 분야로 구성했다.

안전 환경 조성 분야 주요 사업은 포스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연·사회재난과 안전 환경 인프라 구축 관련 호흡기전담 클리닉 구축 7억원, 취약계층 예방접종 143억원, 코로나19 백서 제작 4000만원, 시민 재난 안전보험 3억5000만원 등이다.

이용자 중심의 친환경 교통 시스템 구축과 사람 중심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해 시내버스 준공영제 시행 459억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장기 미집행 도시공원 매입 200억원 등도 포함했다.

희망 경제 분야 사업은 미래산업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방사광가속기 기반구축 80억원, 반도체 융합부품 실장기술지원센터 구축 17억원 등을 계획했다.

또 중소기업 수출 활력 제고와 지역전략산업 일자리 창출을 위한 중소기업육성기금 80억원 등과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식품 분야 지원강화를 위한 청주사랑상품권 발행과 운영 123억, 농수산물도매시장 현대화사업 42억5000만원 등을 추진한다.

맞춤 복지 분야에는 기초생보 사각지대 해소 등 포용적 사회안전망 확충을 위한 생계 급여 760억원과 주거급여 257억원, 장애인 활동 지원 435억원, 장애 연금 228억원 등의 예산을 세웠다.

여기에 노인소득 기반확충과 저출산·고령화 대응에 아동수당 559억원과 영유아 보육료 지원 1015억원 등을, 고용?교육 안전망 보강과 취약계층 맞춤형 지원 보호 강화를 위한 저소득층 일자리 지원 42억원 등을 투입한다.

생활문화 사업에는 가로수·내수 도서관 개관 준비 20억원, 공예 클러스터 운영 24억원 등을, 문화 활성화와 전통문화 보전·육성 확대를 위해 청주공예비엔날레 55억원, 청원생명축제 24억원, 세종대왕 초정약수 축제 5억원 등을 추진한다.

읍·면 경계지역과 주요 혼잡교차로 도로망 확충을 위해 월오~가덕 도로 개설공사 10억원 등을 투입하고 농촌 생활 인프라 조성과 구도심 활성화를 위한 내수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24억원 등을 투입해 지역 균형 발전도 꾀한다.

시 관계자는 "안전환경 조성, 맞춤형 복지, 균형발전 등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2021년 예산안은 다음 달 9일부터 18일까지 시의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한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