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홍철의 아침단상 (1025)] 침착하고 차분한 마음가짐은 성공의 길이다

[염홍철의 아침단상 (1025)] 침착하고 차분한 마음가짐은 성공의 길이다

  • 승인 2020-11-22 11:21
  • 박용성 기자박용성 기자
염홍철
염홍철 한밭대 명예총장
교수 시절 어느 국책 연구원에서 강의를 했습니다.

강의 주제는 저의 전공 분야이기 때문에 부담이 없었지요.

그런데 다른 행사 때문에 그 연구원에 와있던 당시 문교부 장관이 강의를 참관하는 것이었습니다.

그 장관은 저의 강의 주제에 정통한 분이셨죠.

장관도 계신데 잘 해보자고 마음먹고 연단에 오르자마자 무슨 말을 해야 하는지 새까맣게 잊어버리고 말았습니다.

실제로 무슨 말을 했는지 잘 기억이 나지 않을 정도로 엉성하게 하고 내려 왔습니다.

이런 현상을 심리학자들은 '에몬스 징크스'라고 하지요.

이 개념은 매튜 에몬스라는 미국의 사격 선수로부터 유래되었습니다.

2004년 아테네 올림픽에서 50미터 소총3자세 결선을 치뤘는데, 평소의 기록으로 보아 에몬스의 우승은 확실했습니다.

그 경기에서도 줄곧 선두를 달렸고 마지막 한 발을 1점만 맞춰도 우승을 차지하는데, 사격의 명수인 그는 마지막 한 발을 옆 선수의 과녁에 맞춰 0점 처리가 된 것입니다.

지나친 긴장감 때문이었지요.

이 긴장감은 금메달을 향한 강한 열망 때문이었을 것입니다.

우리의 일상에서도 '에몬스 징크스' 현상이 종종 발생합니다.

계약을 성사시키겠다는 지나친 갈망, 정치인이 청중의 갈채를 지나치게 의식할 때 오히려 자신의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합니다.

이렇게 지나친 갈망은 초조함과 긴장감으로 연결되지요.

사실 복잡하게 생각할 필요가 없습니다.

어떤 일을 마주하든 자신의 실력을 있는 그대로 보여준다는 생각으로 자신의 마음을 여는 것입니다.

계약을 하던 강연을 하던 눈앞에 놓인 상황에만 집중하고 그 결과로 얻는 이득이나 청중의 갈채는 생각할 필요가 없습니다.

항상 침착하고 차분한 마음을 유지하는 게 중요합니다. 한밭대 명예총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