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소방본부 3월부터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

대전시 소방본부 3월부터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

  • 승인 2021-02-26 13:22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대전시 로고
대전시 소방본부는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

최근 5년간 화재 발생 분석 자료에 따르면 사계절 중 봄철이 1380건으로 가장 많았다. 화재 원인은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816건이다.

이번 대책은 건조한 날씨의 계절적 특성과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취약지역의 주거시설 화재 인명피해 저감, 자율안전관리 강화, 산림화재 신속 대응이 추진된다.

채수종 대전소방본부장은 "산불위험이 높은 쓰레기 소각, 논·밭두렁 태우기 등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1.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2.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3. [전문인칼럼]이제는 '물류'에 집중할 때다
  4.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5. 신진도 선박화재 피해대책위 태안군청 앞 집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