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충남미술관 건립" 道 국제 지명 설계 공모 돌입

"명품 충남미술관 건립" 道 국제 지명 설계 공모 돌입

내달 7일까지 신청접수… 국내외 건축가 참여 기대

  • 승인 2021-03-02 13:50
  • 신문게재 2021-03-03 8면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충남도가 오는 2024년 개관 예정인 충남미술관의 세계적인 명품화를 위해 2일부터 '국제 지명 설계 공모'에 돌입했다.

이번 설계 공모는 국내외 수준 높은 전문가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국제 지명 설계 공모 방식으로 하며, 지명신청서 제출 참가팀 중 지명팀 총 5개팀을 선발해 작품을 심사할 예정이다.

도에 따르면, 설계 공모 참여 희망자는 다음달 7일까지 전자우편(cn.artmuseum@gmail.com)으로 지명신청서를 보내면 되며, 1차 선정 결과는 누리집(cn-artmuseum.org)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지명팀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2차 공고는 다음달 12일부터 7월 13일까지며, 7월 중 심사위원회 작품 심사를 거쳐 최종 당선작을 결정할 방침이다.

도는 최종 당선작에는 설계 계약 우선 협상권을 부여하고, 입상한 4개팀에는 총 4억원 이내의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기타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누리집(cn-artmuseum.org)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이번 공모를 통해 지역의 상징을 넘어 세계적으로 손색없는 현대미술관을 건립할 계획"이라며 "다시 찾고 싶은 편안한 문화 향유의 공간이자 함께 참여하고 만들어 갈 수 있는 이용자 중심의 열린 미술관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내포신도시 문화시설부지에 총사업비 933억원을 들여 오는 2024년 개관을 목표로 충남미술관 건립을 추진 중이다. 충남미술관은 지하 2층·지상 4층 이내 미술관과 450대 주차 가능한 공영주차장 등 연면적 2만6680㎡ 규모로 조성한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4.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5.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1.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2. 둔산 국화아파트 통합리모델링 추진에 인근단지도 '꿈틀'
  3.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4. [전문인칼럼]이제는 '물류'에 집중할 때다
  5. 임혜숙 과기정통부장관 내정에 과기계 '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