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ON] 스티커 안 붙은 대형폐기물, 수거도 못하고 배출자 못찾고

[현장ON] 스티커 안 붙은 대형폐기물, 수거도 못하고 배출자 못찾고

괴정동 원룸 일대 책상, 침대 등 대형폐기물 수일째 방치
수수료 아끼려 스티커없이 몰래 버려... 업체 "수거 불가"
대전시 "심한 경우 배출자 색출하지만 한계 있다" 난처

  • 승인 2021-03-02 16:34
  • 신문게재 2021-03-03 5면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집 앞에 대형폐기물이 며칠째 있으니 마치 우리 집이 철거하는 곳 같아요."

대전지역 원룸 일대에 버려진 대형폐기물이 수일 내로 수거되지 않고 방치되면서 지역민들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 도로 미관뿐만 아니라 크기가 큰 폐기물로 인해 인도 영역까지 침범해 시민들의 불편함이 쌓이고 있기 때문이다.

2일 오전 서구 괴정동 원룸 일대 길거리에는 책상, 침대 등 온갖 대형폐기물들로 가득했다. 쓰레기 배출 장소에는 '분리수거 요일과 대형폐기물에 스티커를 붙여달라'는 문구가 있지만, 배출장소에는 대형폐기물이 무분별하게 버려져 있었다.

서구 괴정동 원룸 일대에 거주하는 권 모 씨(32)는 "특정 지역 한두 곳이 아니라 원룸 일대 부근 조금만 돌아봐도 건물 앞에 대형 폐기물 쌓여있는 곳을 쉽게 볼 수 있다"며 "며칠째 쌓여있는 곳도 있다. 침대나 옷장 등 폐기물 크기가 큰 커서 주차장과 인도까지 침범하는 폐기물도 많다"고 호소했다.

대형폐기물은 생활 폐기물로 가구나 가전제품과 같이 종량제 봉투에 담기 어려운 폐기물을 말한다. 대형폐기물은 배출 전 배출자의 주소, 성명, 폐기물 명, 수량, 규격 등을 동 주민센터 또는 구 홈페이지에 배출 신고하고 집 앞에 납부 필증(스티커)을 붙여서 버려야 한다. 수거 업체는 동별로 순회하며 수거하는 방식이다.

대형폐기물
2일 오전 서구 괴정동의 한 아파트 앞에 버려진 대형폐기물. 신가람 기자 shin9692@
문제는 일부 주민들이 수수료를 아끼려 납부 필증을 부착하지 않고 대형 폐기물을 일방적으로 버리며 발생하고 있다. 스티커를 부착하지 않고 대형폐기물을 내놓을 경우 수거 담당자들이 수거하지 않고 경고문을 부착하는데, 수일이 지나도 스티커가 붙지 않고 버려지는 대형 폐기물이 대다수다.

세대가 적은 원룸은 그나마 배출자 색출이 수월한 편이지만, CCTV가 없는 일부 아파트에서는 배출자 찾기는 것도 어려운 실정이다.

인근 아파트 내 주민은 "불법으로 대형 폐기물 버리는 사람들이 시민들 시선 피해서 몰래 버리는 경우가 많을 텐데 오래된 아파트는 CCTV도 없으니 배출자 찾기는 사실상 불가능하다"며 "저렇게 며칠째 대형폐기물이 쌓여있으면 이때다 싶어 다른 사람들도 버려 수북하게 쌓인다. 간혹 아파트가 철거되는 것처럼 보일 때도 있다"고 말했다.

대전시는 납부 필증을 부착하지 않은 대형 폐기물은 수거할 수 없고, 주민들의 불만은 커 난처하다는 입장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순차적으로 대형 폐기물을 수거하는데 납부 필증이 없는 폐기물에는 경고문을 붙이고 있다. 심한 경우 배출자 색출도 하지만, 해당 문제가 쉽게 바뀌지 않고 단번에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라 시 입장에서도 난처하다"라고 답했다. 이어 "현재 하는 것처럼 온라인, 포스터 등의 폐기물 관련 홍보를 통해 향후 개선방안까지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KakaoTalk_20210302_134947028_04
2일 오전 서구 괴정동 원룸 일대에 버려진 대형폐기물.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2.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3.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1.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2.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3.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4. [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5.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