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선정

괴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선정

  • 승인 2021-03-07 09:02
  • 박용훈 기자박용훈 기자
괴산군 청천면 삼송리 농바우마을과 불정면 웅동리 원웅동마을이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2021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 공모사업에 도내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국비 30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 선정으로 두 마을은 확보한 국비에 군비 등 13억 원을 더해 총사업비 43억원을 들여 빈집 철거, 슬레이트지붕 개량, 집수리 등의 주거환경을 개선한다.

또한 마을안길, 하수관로 및 재래식화장실 등 생활·위생 인프라를 2024년까지 정비하고 주민역량도 강화해 주민 행복지수와 삶의 질을 높인다.

군 관계자는"이번 사업에 철저를 기해 상대적으로 다소 열악했던 마을의 생활여건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은 올해 2개 마을 선정에 앞서 2019년 장연면 추점마을, 감물면 구무정마을, 지난해 청천면 대전·금평마을, 사리면 도촌마을이 선정돼 각 마을별 생활여건 개조사업을 추진했다. 괴산=박용훈 기자 jd36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 잡고 홈 첫승 노린다
  2. 한화이글스 10일 두산에 18점 내준 대패…야수를 투수로 '이변'
  3. 난치병 투병 이봉주 "대전은 각별한 인연, 털고 일어나 달리겠다"
  4.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 청춘마이크 청년예술가 모집
  5. 대전시립무용단, 신임 예술감독에 김평호씨 내정
  1. 이민성 감독, 박인혁 공수 전환에 가장 근접한 선수
  2. 천안 LH천년나무 7단지 사태, 정치권으로 번져
  3. [코로나19] 대전 확진자 통한 N차 감염, 경로 모르는 확진자까지 14명 양성
  4. 순천시, 순천만잡월드 홈페이지 임시 오픈
  5. 원주시 농업인 새벽시장 본격 개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