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인대전]제2의 신유빈, 실업팀 선수도 제압한 탁구 신동 이승수(영상포함)

  • 스포츠
  • 드림인대전

[드림인대전]제2의 신유빈, 실업팀 선수도 제압한 탁구 신동 이승수(영상포함)

예능프로 '올 탁구나' 유승민에게 승리
탁구 앨리트 코스 위해 올해 초 대전으로 전학

  • 승인 2022-04-11 15:14
  • 수정 2022-05-24 10:05
  • 신문게재 2022-04-15 8면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4KakaoTalk_20220331_131757426_18-1
대전동문초 이승수 선수(대한탁구협회)
밤톨 머리에 고사리 같은 손, 탁구채로 가려지고도 남는 작은 얼굴, 탁구 선수라 하기에는 너무나 천진한 얼굴을 하고 있는 이승수(대전 동문초·5)는 탁구요정 신유빈에 버금가는 탁구 신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승수는 지난 1월 제75회 전국남녀종합탁구선수권대회에서 중학생, 실업팀 선수를 꺾고 32강에 오르며 탁구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 중고등부 선수가 실업팀 선수를 제압하는 경우는 종종 있는 일이지만 초등부 선수가 실업팀 선수를 제압하고 32강에 오른 사례는 한국 탁구 역사 어디를 들춰봐도 전례가 없었던 이변이다.

이승수는 아버지가 탁구장을 운영해서 자연스레 탁구와 친해졌다. 클럽 회원들과 경기를 진행하며 경기력과 창의성을 높여왔다. 이승수는 탁구를 시작한 지 1년 만에 전국초등학교 초등부 1·2학년부 준우승을 차지했고, 이듬해에 제39회 전국 초등학교 학년별 탁구대회 남자 1·2학년부 개인 단식 우승을 했다. 작년에는 2021 XIOM컵 제1회 한국유소년주니어오픈 탁구대회 왕중왕전 1차전 우승, 2차전 2위와 제47회 회장기 전국 초등학교 탁구대회 남자 개인 단식 4학년부 우승을 차지하며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대전시체육회는 이승수의 장래성을 알아보고 대전 탁구 명문 동문초 전학을 추진했다. 가족들도 이승수와 동생 이예서의 미래를 위해 온 가족이 동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수는 동문초-동산중-동산고로 이어지는 탁구 명문 코스를 통해 역량을 키워나갈 전망이다.

7KakaoTalk_20220121_105617540_12
대전 탁구 신동 대전 동문초 이승수 선수(대전시탁구협회)
이승수는 "아버지와 훈련하다 형들과 단체생활을 시작하려니 힘든 점은 있지만, 형들과 어울려 지내면서 실력도 많이 늘고 있는 것 같아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이승수는 최근 탁구 예능프로그램 '올 탁구나!' 방송에서 유승민 IOC 위원과 단판전에서 승리했다. 이 장면이 전파를 타면서 전국의 수많은 탁구 팬들이 찬사를 보냈다. 유 위원은 "상대방 기술에 개의치 않고 부담 없이 임해야 하는데 (이승수는) 국가대표급 '강심장' 멘탈을 갖고 있다"며 "탁구계가 '좋은 보물'을 발견했다"고 감탄했다.

이승수는 가장 좋아하는 탁구 선배로 조대성 선수를 꼽았다. 조대성 역시 '탁구 천재'라는 별칭이 있을 정도로 유소년 시기부터 두각을 드러낸 선수다. 이승수는 "탁구를 치는 스타일이 좋고 남다른 아우라가 느껴진다"고 말했다. 조대성과 경기 시 몇 점을 가져올 수 있냐는 질문에 "경기 목표는 이기는 것에 있어 점수는 중요치 않다"고 힘주어 말했다.

이승수는 최종 목표에 대해 "올림픽 개인 단식 금메달 2개를 목에 거는 것"이라며 "더 많은 금메달을 따고 싶지만 욕심 부리지 않고 원하는 만큼의 목표를 이루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금상진 기자 홍석용 인턴기자 jodpd@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쇼핑뉴스] 때이른 더위에 지역 백화점들 '여름상품 라인업' 분주
  2. 수통골서 펼치는 '음악축제' 놀러오세요
  3. 6·1 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 대전 투표율 '9.42%'
  4. [날씨] 28일 충청권 낮 최고기온 30도… 초여름 더위
  5. 코시포럼 회원 사랑나눔 무료급식 봉사활동 전개
  1. 대전하나시티즌 또 극장골! 서울에 1-0승 리그 2위로 도약
  2. 6·1 지방선거 대전 사전투표율 '19.74%' 집계
  3. 대전 지원유세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고문
  4. 글로벌 전문직여성 봉사단체 '국제존타32지구, 3지역대회 및 총회
  5. 최옥수 무안군수 후보 캠프 관계자, 공직선거법 위반 고발당해

헤드라인 뉴스


[민심리포트] 지방선거 與野 승패 중원대첩이 가른다

[민심리포트] 지방선거 與野 승패 중원대첩이 가른다

6·1지방선거 여야의 최종 승패는 광역단체장 4석이 걸린 충청권 '중원 대첩'의 향방에 달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더불어민주당이 고지를 지켜내느냐, 국민의힘이 4년 전 참패를 만회하고 금강벨트를 탈환하느냐에 따라 전체 판세가 갈릴 것으로 보인다. 선거일 까지 남은 기간 윤석열 대통령의 충청 방문에 대해 지역민의 평가가 어떻게 표심에 반영될는지가 막판 변수가 떠오르고 있다. 민주당은 지방선거 승리로 가는 교두보인 금강벨트 지키기에 사활을 걸고 있다. 전통적 강세지역인 세종과 충남에서 낭보를 기대하고 있다. 여기에 선거 종반으로 갈..

尹대통령 칸영화제 쾌거 "韓영화 경쟁력 확인"
尹대통령 칸영화제 쾌거 "韓영화 경쟁력 확인"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칸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과 남우주연상을 받은 박찬욱 감독과 배우 송강호 씨에게 각각 축전을 보내 격려했다. 윤 대통령은 박 감독에게 "한국 영화의 고유한 독창성과 뛰어난 경쟁력을 다시 한번 확인시켜준 박 감독님과 배우, 제작진이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고 축하했다. 그러면서 "이번 수상은 지난 2004년 '올드보이', 2009년 '박쥐', 2016년 '아가씨' 등을 통해 쌓인 영화적 재능과 노력이 꽃피운 결과"라고 의미를 뒀다. 이어 "얼핏 모순적으로 보이는 이야기를 통해 보여주는 인간 존재와 내면에 대한 깊은..

[민심리포트] 대전시장: 막판까지 혼전 거듭… "중도층에 승패 달렸다"
[민심리포트] 대전시장: 막판까지 혼전 거듭… "중도층에 승패 달렸다"

6월 1일 본 투표를 코앞에 둔 대전시장 선거전은 그야말로 '혼전'이다. 각종 여론조사 결과가 차이가 커 일정한 흐름을 찾기 어려운 데다, 여야 지지층이 막판 대결집하며 진영 대결 양상으로 흐르고 있어서다. 26일부터 여론조사 결과 공표가 금지돼 대체적인 민심의 향방을 확인하기도 어려워져 여야 각 정당과 후보 캠프는 강행군 유세로 밑바닥 민심을 훑는 데 주력하고 있다. 애초 대결 구도는 명확했다. 재선을 노리는 더불어민주당 허태정 후보, 새 인물을 내세운 국민의힘 이장우 후보 간 인물 경쟁과 새로 출범한 윤석열 정부에 대한 안정과..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포토뉴스

  • 사전투표하는 박병석 국회의장 사전투표하는 박병석 국회의장

  • 가족과 함께 사전투표하는 대전시장 후보들 가족과 함께 사전투표하는 대전시장 후보들

  •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소 설치…‘27~28일 사전투표하세요’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소 설치…‘27~28일 사전투표하세요’

  • 개량한복에 슈퍼맨 복장 등장…이색 선거운동 펼치는 후보자들 개량한복에 슈퍼맨 복장 등장…이색 선거운동 펼치는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