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충남대와 진로설계 심리 프로그램 운영

대전 유성구, 충남대와 진로설계 심리 프로그램 운영

  • 승인 2018-03-08 15:56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유성구
대전 유성구가 충남대와 ‘내일을 위한 준비 진로설계’ 프로그램 참가 청소년을 모집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충남대 심리학과 교수진이 학교 적응이 힘든 만 13세 이상 18세 이하 청소년 20명을 대상으로 자신의 잠재력과 강점을 찾아 진로를 설계해주는 사업이다.

모집 기간은 오는 12일부터 16일까지며, 프로그램은 유성구청 모바일 앱 ‘유성이’를 통해 선착순 접수하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유성구청 교육과학과(611-2123)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지난 2014년 충남대와 2개 사업을 시작으로 관학협력사업을 추진해 올해 충남대, 카이스트 등 6개 기관, 12개 프로그램으로 외연을 확장해왔다.

올해는 유성구 진로분야 특화사업인 진로투어, 미래직업 탐구생활 등 ‘나Be 콜라보’ 프로그램에 각 대학을 참여시켜 대학이 마을교육공동체의 핵심축 역할을 할 수 있게 협력할 예정이다.

장규환 유성구 교육과학과장은 “관학협력사업은 자유학년제, 4차 산업혁명 등 변화하는 정책 환경에 대비해 대학과 지역이 함께 협력해 미래인재를 키우는 사업이다”며 “대학의 사회적 공헌활동에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격려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유진 기자 victory330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2.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3.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4.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코로나 19] 대전 13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발생
  1. 경남 김해서 라마단 종교 참가 외국인 코로나19 집단 감염
  2. [코로나 19] 대전 14일 신규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3. 가정을 해체하고 교육을 파괴하는 평등법 반대
  4. 자치분권 2.0 시대 어떻게 맞을 것인가
  5. 박형준 부산시장, "문화보국 고 이건희 회장 유지 잘 살릴 수 있는 곳 부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