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혁 전 프로야구 선수, 충남도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

양준혁 전 프로야구 선수, 충남도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

  • 승인 2021-05-05 10:45
  • 수정 2021-05-05 10:46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아동학대_예방_홍보대사_1
양준혁 전 프로야구 선수가 충남도의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도는 지난 4일 서울 켄싱턴호텔여의도에서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이를 통해 아동학대를 예방하고 아동복지와 관련한 정책을 추진 시 도민의 참여율과 효과성을 높인다. 양 전 선수는 향후 2년간 충남 아동학대 예방과 관련한 행사와 사업 등에 참여하게 된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통해 그동안 사회적 문제로 제기됐던 아동학대가 예방될 수 있는 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전국적 공분을 샀던 정인이 사건이 두 번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차단하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

양승조 지사는 "이웃 아이에게 관심을 갖고 살펴보고, 적극적으로 신고하는 문화가 어느 때보다 중요한 이유이자 이번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식이 갖는 의미"라고 말했다.
내포=방원기 기자 bang@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3.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1.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2.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3.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4.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5.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