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평온한 설 연휴"…대전 112신고 전년보다 7.1% 감소

  • 사회/교육
  • 사건/사고

"올해 평온한 설 연휴"…대전 112신고 전년보다 7.1% 감소

대전경찰청 설명절 특별방범활동 결과 발표
살인, 강도, 성폭력 등 5대범죄신고도 39%↓
교통사고도 사망 無…부상자도 65% 감소해

  • 승인 2024-02-12 16:25
  • 신문게재 2024-02-13 6면
  • 정바름 기자정바름 기자
clip20240212135159
대전경찰청 전경
명절 특별방범 활동을 진행한 대전경찰청이 올해 설 연휴 기간 112 신고가 전년보다 7.1% 감소했다고 밝혔다.

대전경찰청은 1일부터 12일까지 12일간 안전한 설 명절을 위해 설 명절 특별방범 활동을 했다. 그 결과, 설 연휴 기간 총 112 신고는 전년 대비 3979건에서 3698건으로 7.1% 감소했다. 5대 범죄(살인, 강도, 절도, 성폭력, 폭력) 신고도 215건에서 130건으로 39.5% 줄어들었다.

특히, 전년보다 성폭력 50%, 폭력 42.8%, 절도 29.1%, 가정폭력 9.1% 감소하는 등 전체적으로 평온한 치안을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고속도로 요금소(톨게이트 8개소) 통행량이 전년 대비 71만 2354대에서 74만 6408대로 4.8% 늘었지만, 교통 사망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교통사고도 41건에서 21건으로 48.8% 감소했다. 부상자 역시 80명에서 28명으로 65%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앞서 대전청은 기동대를 투입해 대형 마트, 전통시장, 기차역 등 인파 밀집 지역에 집중 위력순찰과 주택가 편의점 주변을 심야에 순찰했다. 금융기관, 금은방, 편의점 등 현금 다액 취급 업소와 주택가 침입 절도 등 범죄위험도가 높은 지역을 대상으로 범죄 예방 진단을 했고, 경찰력을 집중해 범죄취약지 예방 순찰도 했다.

또 원활한 교통소통과 안전 확보를 위해, 공원묘지(현충원·추모공원), 나들목(IC) 및 주요교차로 등 10곳에 교통경찰과 모범운전자 등(일일 평균 93명)을 배치해 교통관리에 전념한 바 있다.

대전경찰청 관계자는 "설 명절 이후에도 안전한 대전치안을 위해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경찰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바름 기자 niya1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도안지구 2단계 도시개발사업 탄력 받을까… 2-2지구 사업계획 '승인'
  2. '지역 발전 기대' 군사보호구역 대규모 해제… 대전은 허탈
  3. "글로컬대학 유치 반드시" 충남대·국립한밭대·대전시·정출연 등 28개기관 힘 모았다
  4. 세종시 해밀동 '을구 편입' 확실시...총선 판세 변화는
  5. [현장] 중앙로 매표부스 상인을 만나다
  1. 소통채널 없는 사직 전공의, 업무복귀 시점만 '째깍째깍'
  2. 자운대재창조, 민군 협력 지역 경제발전 모델로 만들어야
  3. [인사] 배재대
  4.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5. 교권침해 직통번호 1395·민원창구 일원화… 교권보호 강화제도 새학기 시작

헤드라인 뉴스


대전·서산·아산 등 전국 31곳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대전·서산·아산 등 전국 31곳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윤석열 정부의 지방주도 교육개혁인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으로 대전과 충남 서산, 아산 등 전국 31곳이 지정됐다.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와 교육부는 28일 오전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1차 지정 결과를 발표했다. 앞서 27일 오후 지방시대위원회는 5차 회의를 열고 교육부가 상정한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1차 지정안을 심의·의결했다.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은 교육정책과 지역정책 전문가로 구성된 교육발전특구위원회의 지정평가와 지방시대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교육부 장관이 지정한다. 시범지역 1차 공모(2023년 12월 11일~2024년..

윤 대통령, 옥천군 고 육영수 여사 생가 방문… "여사님 어진 뜻 기억할것"
윤 대통령, 옥천군 고 육영수 여사 생가 방문… "여사님 어진 뜻 기억할것"

대통령실은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오전 충북 옥천군에 있는 고(故) 육영수 여사의 생가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생가 입구에 도착한 윤 대통령은 기다리고 있던 주민들과 악수를 하고 꽃다발을 건넨 어린이 남매와 기념 촬영을 했다. 생가에 들어선 윤 대통령은 방명록에 "어려운 분들과 어린이를 사랑해주신 육영수 여사님의 어진 뜻을 기억하며, 국민을 따뜻하게 살피겠습니다"고 글을 남긴 후 헌화와 묵념으로 예를 표했다. 참배를 마친 윤 대통령은 현지 해설사의 안내에 따라 생가 곳곳을 둘러봤다. 고인의 생애와 생가 건물에 대한 해설사의 설명을 경..

우후죽순 늘어난 무인매장, 관리 미흡에 소비자 불만 높아진다
우후죽순 늘어난 무인매장, 관리 미흡에 소비자 불만 높아진다

최근 우후죽순 늘어나는 무인 매장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 소비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28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접수된 무인 아이스크림 판매점 관련 소비자 상담 건수는 모두 45건이다. 연도별로 보면 2021년 9건, 2022년과 2023년 각각 18건으로 집계됐다. 불만 유형은 키오스크 오류로 결제가 되지 않거나 거스름돈이 환급되지 않는 경우, 유통기한이 지난 식품이 판매된 경우가 각각 11건으로 가장 많았다. 판매 가격이 비싸다는 불만도 6건이나 됐다. 결제 오류의 경우 점주-소비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환자의 생명권이 우선이다’…진료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환자의 생명권이 우선이다’…진료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 의료대란 장기화에 생각 많아진 종합병원 원장 의료대란 장기화에 생각 많아진 종합병원 원장

  •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