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산서구 ‘4월 일산서구 소식’ 배포

  • 전국
  • 수도권

고양시, 일산서구 ‘4월 일산서구 소식’ 배포

  • 승인 2024-04-07 12:40
  • 염정애 기자염정애 기자
(구와동)4.고양특례시 일산서구 ‘4월 일산서구 소식’ 배포
고양특례시, 일산서구 '4월 일산서구 소식' 배포
고양특례시 일산서구가 구민에게 4월 고양시의 각종 소식을 전하는 '4월 일산서구 소식'을 배포했다.

일산서구는 2022년 10월부터 매달 일산서구민에게 유용한 정보를 전달하는 '일산서구 소식'을 제작하여 구청의 부서와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포하고 있다.

4월 호에는 2024고양국제꽃박람회, 고양특례시 스트리트 댄스대회 '정점',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와 같은 주요 행사를 필두로 청년 원데이 클래스 프로그램 등 여러 도서관 주관 행사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구 관계자는 "2022년 10월부터 제작해 온 일산서구 소식을 올해부터는 각 부서에서 실정에 맞게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가로형 및 세로형 2가지 버전으로 제작하기 시작했다. 각 부서를 방문하는 민원인들이 이달의 유용한 정보를 놓치지 않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고양=염정애 기자 yamjay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22대 총선 선거운동에 대학후배 동원시킨 대전시의원 불구속 송치
  2. 대전동부경찰서, 북한이탈주민의 날 기념 탈북민 초청 간담회
  3. 충남대 신동캠퍼스 조성 속도… 기본설계 예산 7억 확보
  4. 건설근로자공제회 대전지사 공공기관 탐방 프로그램 진행
  5. 한밭대 "글로컬대학 충남대와 통합 도전" 76.95% 찬성
  1. 안전성 높인 '화재 감지기' 설치 의무화...신규 공동주택 적용 한계
  2. LH대전충남본부, 대전과 충남 내 호우피해 대한 긴급 지원
  3. 강준현 국회의원, 민주당 세종시당 '새 리더' 출사표
  4. [날씨] 이번 주말 구름 많고 흐린 날씨…강한 소나기
  5. 집중호우에 흔적없이 사라진 야구장

헤드라인 뉴스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7% 오른 시간당 1만30원으로 결정됐다. 1만 원대 돌파는 최저임금제를 도입한 이후 37년 만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1차 전원회의를 열고, 투표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최저임금위는 전날 오후부터 마라톤 회의를 벌였으며, 이날 자정을 넘겨 노동계가 제시한 시간당 1만 120원과 경영계 제시한 1만 30원을 투표에 부친 결과 경영계 안이 14표를 받으며 최종 결정됐다. 이 과정에서 민주노총 측 근로자위원 4명이 공익위원이 제시한 촉진구간이 적다고 반발하면서 회의장을 나와 실제..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시 행사에 대전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지역 공동관을 운영한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에 16개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대전을 제외한 지역 공동관을 운영하는 곳은 광주광역시(12개 부스), 충남도(9개 부스), 강원도(9개 부스) 등 3곳이다. 대전 공동관은 기업 공간 부스 7개, 웹툰 작가 부스 1개, 비즈니스 및 이벤트 부스 8개로 구성돼 있다. 참가기업은 '디자인오드', '그림마카롱'..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밤 사이 시간당 110㎜ 이상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대전·세종·충남 곳곳에서 인명피해 발생하고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대전·세종·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대전에만 160건의 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인명 구조는 46명, 배수 지원은 36건, 도로장애, 토사낙석, 배수 불량 등 안전조치는 115건으로 파악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많은 비로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주민 27가구가 사는 서구 용촌동의 정뱅이마을 전체가 침수됐다. 마을 주민들이 고립돼 장비 13대, 구조인력 73명(소방·..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