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7월 12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 운세
  • 생년월일 운세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7월 12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 승인 2024-07-11 15: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7월 12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생년월일 오늘의 운세 --- 2024년 7월 12일(음력 6월 7일) 丁丑 금요일



子쥐 띠

深山幽谷格(심산유곡격)으로 이제 막 큰일을 끝내고 휴식을 위하여 심산유곡을 찾아 피로를 풀고 있는 격이라. 지금까지 진행 되어온 일은 이제 다른 사람에게 맡기고 다음을 위하여 모든 것을 잊고 휴식만을 생각해야 하는 때라.



24년생 나의 결백을 상대방이 안 믿는다.

36년생 금전으로 인한 낭패를 본다.

48년생 가슴 아플 일이 생기리라.

60년생 친구라고 모두 내 편만은 아니다.

72년생 요행수를 바라지 말고 열심히 노력하라.

84년생 오래된 병, 반드시 차도가 있다.

96년생 괜한 구설수에 휘말린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丑소 띠

統率福受格(통솔복수격)으로 오합지졸을 규합시켜 통솔하게 되어 어려움에 처해져 있다가 기어이 복을 쟁취하는 격이라. 주위의 친구들의 도움으로 어려운 일이 해결되어 한숨이 놓이는 때이므로 모두 다 소비하지 말고 아낄 수 있는데 까지 아껴보라.

25년생 모든 일이 콱콱 막힐 것이라.

37년생 욕심 난다고 덥석 취하지 말라.

49년생 말이 많으면 화가되리니 말을 줄이라.

61년생 술로 인한 병을 주의하라.

73년생 세 치 혀를 잘 놀려야 낭패를 면하리라.

85년생 마음이 버선이라면 뒤집어나 보일 것인데.

97년생 나의 변명이 통하지 않으니 변명을 늘어놓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寅호랑이띠

冬日照陽格(동일조양격)으로 잔뜩 추운 엄동설한에 옷을 얇게 입은 사람이 밖에서 덜덜 떨고 있다가 따뜻한 햇볕을 쪼이는 격이라. 겨우 안심이 되는 상황이 전개가 되며, 친구와 친지의 도움을 받아 모처럼 만에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는 때라.

26년생 그 일만큼은 될 것이니 밀어 부치라.

38년생 지금은 최선을 다하는 것이 상책이다.

50년생 자녀로 인한 근심수가 따른다.

62년생 어려움을 솔직하게 털어놓고 도움을 요청하라.

74년생 아랫사람을 다독거리고 감싸 주라.

86년생 가족들로부터 무시를 당한다.

98년생 현실을 도피하고 싶은 마음뿐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卯토끼띠

極熱地帶格(극열지대격)으로 물 한 방울도 소지하지 않은 사람이 매우 뜨거운 지대인 사막에 들어 선 격이라. 나를 돌봐줄 사람이나 구조해줄 사람은 전혀 없이 나 혼자 해결해야 될 것이므로 참고 견디고, 더욱 노력을 아끼지 않아야 하리라.

27년생 지금이 최고다, 이때 대비하라.

39년생 나의 행색을 반드시 해야 함이라.

51년생 꽃이 피면 시들 때가 있는 법인 것을.

63년생 순리대로 처리하면 반드시 이루어진다.

75년생 절약, 비축 그래야 산다.

87년생 친구와 함께 여행을 떠나라.

99년생 이제는 나의 전성기라 생각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용 띠

家給人足格(가급인족격)으로 나라가 태평하여 어느 집사람이나 모두 의식에 부족함이 없이 생활이 풍족한 격이라. 고생 끝 행복 시작이란 말과 같으니 나의 앞날은 탄탄 대로에 서있는 것과 같이 쭉쭉 명예와 지위가 오르게 되리니 걱정 말 것이라.

28년생 괜한 잡음에 휘말리게 되리라.

40년생 흉몽, 악몽에 시달리게 되리라.

52년생 다른 사람에게 말을 전함에 신중을 기하라.

64년생 한 가지 일에만 전념하는 것이 좋으리라.

76년생 관재 구설, 언행을 조심하라.

88년생 건강주의, 특히 위장, 소화기 계통.

00년생 지금 당장 귀찮은 것부터 털어 버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巳뱀 띠

耐寒訓練格(내한훈련격)으로 영하 20도가 오르내리는 지역에 파견하고자 추위에 견디는 훈련을 시키는 격이라. 더 나쁜 상황은 전개가 되지 않을 것이니 아무런 걱정을 하지 멀 것이요, 현실을 직시하고 대처해야 할 것이라.

29년생 친구의 부러움을 사게 되리라.

41년생 도와 주라, 꼭 되돌아오리니.

53년생 오랜만에 가족들이 화합하는 운.

65년생 확실한 보장이 될 것이니 걱정말고 일을 추진하라.

77년생 지금의 소비수준을 줄여야 한다.

89년생 내 업적을 인정 받을 운이라.

01년생 너무 급하게 서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午말 띠

潛踪秘跡格(잠종비적격)으로 크나큰 죄를 짓고 아무도 몰래 종적을 감추니 모두가 억측이 분분한 격이라. 숨어 버린다고 해결될 문제가 아니므로 모든 것을 털어놓고 도움을 구하라, 그것이 바로 살수 있는 길이요, 그것이 곧 열쇠가 될 것이라.

30년생 식사를 제때에 하여야 할 것이라.

42년생 천재지변으로 손재운이 따르리라.

54년생 그것도 내 탓이려니 생각하라.

66년생 자금만은 회전되리니 걱정하지 말라.

78년생 다른 사람을 원망하지 말라 내 탓이다.

90년생 그 일이 정당한 일이라면 성사된다.

02년생 나의 호주머니를 노리는 사람이 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未양 띠

伯牙絶絃格(백아절현격)으로 백아 라는 사람이 참다운 친구의 사망소식을 듣고 슬퍼하여 거문고 줄을 끊은 격이라. 나의 소중한 것을 잃어버릴 운이니 나만의 비밀 장소에 귀중한 물건을 옮겨 놓으라 그리하면 잃는 것만큼은 면하게 되리라.

31년생 참을 때 확실하게 참으라.

43년생 성공하려면 가족과 합의를 먼저 하라.

55년생 교통사고 주의, 특히 영업용을 조심 할 것.

67년생 그 물건을 국산으로 대체하라.

79년생 내 편이 없으니 혼자서 해결하라.

91년생 아끼라, 다음을 위해 덜어 두라.

03년생 지금으로서는 절약이 최선의 길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申원숭이띠

吉凶相半格(길흉상반격)으로 모든 것은 공은 공으로 돌아가고 죄는 죄로 돌아가는 법, 아홉 가지 잘한 것과 한 가지 과오를 심판 받는 격이라. 너무 나의 공만 내세워도 안될 것이며, 너무 나의 잘난 것만 내세워도 안되리라.

32년생 정도를 지키는 것이 좋으리라.

44년생 두 사람 다 내 편이 아님을 알라.

56년생 가족으로 인한 경사 운이 있으리라.

68년생 정도만 지킬 수 있다면 문제없다.

80년생배우자 외의 이성은 반드시 후회하게 된다.

92년생 욕심은 금물, 한 발 물러서라.

04년생 이성에 대한 향수에 잠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酉닭 띠

多元放送格(다원방송격)으로 세계 여러 곳을 연결하여 다원방송을 하므로 세계 곳곳의 일을 소상하게 아는 격이라. 한 군데만 정통하면 될 터이나 남의 사정도 알아야만 나의 일도 대처하게 될 것이니 다방면으로 보고, 배워 두라.

33년생 최소한의 체면은 유지해야 함이라.

45년생 가격을 낮추기보다는 질을 높이라.

57년생 자존심 싸움을 하지 말 것.

69년생 돈으로 계산해서는 안 된다.

81년생 형제와 서둘러 화해하라.

93년생 조금만 버티면 나의 승리가 되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戌개 띠

春陽成育格(춘양성육격)으로 봄 날씨에 내리쬐는 태양의 기운을 받고 만물이 성장하는 때로 모든 것이 쑥쑥 키 재기를 하는 격이라. 3년 묵은 체증이 쑥 내려가는 통쾌한 맛과 함께 나를 알아주는 사람을 만나는 기분 좋은 때라. 정말 이만하면 족하지 않겠는가.

34년생 불만을 내놓지 말고 속으로 삭히라.

46년생 그것은 결코 돈 때문에 일어난 일이 아니다.

58년생 속단하지 말고 일단 보류하라.

70년생 배우자의 이해를 먼저 구하라.

82년생 내 프라이버시를 침해 당한다.

94년생 관재 구설수를 조심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亥돼지띠

梅香斷折格(매향단절격)으로 눈 속의 매화가 막 피어나 향긋한 냄새를 퍼뜨리려는 순간 세찬 바람이 불어 향기가 퍼지지 못하는 격이라. 만사가 귀찮고 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을 것이나 아직 쉴 때가 아니니 조금만 더 걸으라.

35년생 오히려 손해 보니 너무 앞서 가지 말라.

47년생 약속이 절대 이행되지 않는다.

59년생 성사된 계약, 파기를 주의하라.

71년생 상태를 잘 살펴보고 결정하라.

83년생 말단 직원의 말을 무시해도 좋으리라.

95년생 뜬소문이 사실로 변할 수 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자료제공=춘강 구홍덕 박사(구박사인생클리닉) · 정리=김현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스타벅스 로스터리 대전 유치 속도… 옛 대전부청사 활용은 고민해야
  2.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3. 대전시-자치구 尹정부 글로컬대학 '특급 도우미'
  4. '대전빵차' 보령머드축제 누볐다
  5. 전체학교 대비 석면 학교 '전국 최다' 대전교육청 "2027년까지 전 학교 제거 가능"
  1. 세종시 '기회·교육·경제' 특구, 세 마리 토끼 잡을까
  2. [월요논단] 대한민국, 올림픽 성적 부진의 책임은 누가 져야 하나?
  3. 국가철도공단, 하반기 3조 3519억원 철도사업 발주
  4. 대덕구, 한국가스안전공사와 손잡고 소상인 노후 가스시설 개선 나서
  5. 대전 중구, 2024 교통안전 시설 지원 사업 추진

헤드라인 뉴스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집중호우 시 싱크홀, 침수의 원인이 될 수 있는 노후 하수관로가 대전 지역 내 6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2022년 기준 대전에 설치한 지 20년이 지난 노후 하수관로 연장은 전체 하수관로 연장 3645㎞ 중 2289㎞으로 집계됐다. 전국 17개 시·도 중 하수관로 노후율이 60% 이상인 곳은 대전을 포함해 서울, 대구, 광주 등 4곳 뿐이다. 자치구 별로 보면, 동구는 630㎞ 중 395㎞, 중구는 총 567㎞ 중 543㎞, 서구는 총 763㎞ 중 746㎞, 유성구는 총 1063㎞ 중 32㎞, 대덕구..

충청 5년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 1만 3345명… 2023년 3066명 최다
충청 5년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 1만 3345명… 2023년 3066명 최다

2023년 학업을 중단한 충청권 고등학생이 5년 만에 3000명을 넘어섰다. 학생 수가 줄어드는 가운데 학업중단 학생은 늘고 있는 것으로, 내신점수를 바탕으로 한 수시보다 정시로 대입 전략을 바꾸는 사례가 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22일 종로학원이 발표한 고등학교 학업중단 현황에 따르면 2023년 충청권 시도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은 대전 784명, 세종 290명, 충남 1166명, 충북 826명 총 3066명이다. 5년 전인 2019년 2847명보다 219명 증가했다. 충청권 학생 수가 2019년 15만 8856명에서 202..

유등교 전면통제... 시내버스 20개 노선 우회 운행
유등교 전면통제... 시내버스 20개 노선 우회 운행

대전시는 지난 10일 새벽 폭우 영향으로 상부 슬래브가 일부 침하된 유등교 전면 통제와 관련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25일부터 기존에 유등교를 통과했던 시내버스 20개 노선을 태평교로 우회 운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유등교 전면 통제로 우회하는 노선 중 도마교를 지나는 41, 42, 27, 113, 916번 노선의 경우, 미정차 구간이 발생하고 배차간격도 평균 17분가량 늘어나는 등 여러 불편이 있었다. 이번에 우회하는 노선은 20~27번, 41~42번, 46번, 113번, 119번, 201번, 202번(2002),..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

  •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