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교육연구원 제이스팟 '유아 성 안전연극' 공연

  • 전국
  • 수도권

이야기교육연구원 제이스팟 '유아 성 안전연극' 공연

'성 안전의 기본은 소중함과 신비함'

  • 승인 2024-07-11 16:33
  • 김호영 기자김호영 기자
보도자료 2
보도자료 3
경기 남양주시 다산동에 위치한 이야기교육연구원 ㈜제이스팟의 극단 이거바바요는 10일, '2024 어린이집 한마음 문화의 날'을 맞아 동두천시민회관 공연장에서 50여명 보육교직원을 비롯해 1,200여명의 부모, 영유아가 참석한 가운데 유아 성 안전연극 '안돼안돼토깡깡'을 공연했다.

'안돼안돼토깡깡'은 주인공인 말썽꾸러기 토끼 '토깡깡'이 숲 속 친구들의 몸을 함부로 대하고 그저 재미있다는 이유로 계속 장난을 치는 모습을 통해 내 몸이든 친구의 몸이든 소중한 몸을 가지고 장난치는 것은 놀이가 아님을 알 수 있도록 한 성교육 아동극이다.

극은 성에 대해 처음 배우는 아이들에게 가슴, 배꼽 등 신체부위를 우리 몸 중 은밀하고 비밀스러운 곳이라기보다 생명과 연결된 신비하고 중요한 곳이라고 가르쳐준다.

성안전이 주제인 만큼 공연 후 동두천어린이집연합회는 영유아와의 건강한 소통을 위해 공연철학 기반의 성안전 부모교육 전문가 영상강의를 배포해 가정과의 연계를 강화했다.



연수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평소 궁금했던 성 안전의 기본이 소중함과 신비함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함께 연극을 관람한 교사들 또한 "이번 연극을 통해 아이들도 우리 몸은 모두 소중하며 특별히 더 보호해야 함을 알 수 있게 된 것 같다"고 입을 모았다.

연극 관람 후 동두천어린이집연합회는 "아이들은 자칫 몸을 놀이나 장난의 대상으로 여기거나 자기가 재미있으면 다른 사람도 재미있을 것으로 생각할 수 있다"며 "아이들의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보전돼 자라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남양주=김호영 기자 galimto21@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시 '산울동 아파트 하자' 또 수면 위...건설사와 시각 차
  2. 스페셜올림픽코리아태권도위원회 임원 확정 발표
  3. 경영난 호소 충남대병원, 세종분원 진료축소 가나…흉부외과 이미 통폐합
  4. 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 대전시 이장우 시장과의 간담회
  5. 언론중재위원회, 여름방학 청소년 언론중재스쿨 개최
  1. 기부는 '나중에'가 아닌 바로 ‘지금' 할 수 있는 것
  2. 월드비전 대전세종충남사업본부, 공주시 취약계층 아동에게 1000만원 상당 아이시원' 냉방용품 지원
  3. 대전 0시 축제 교통통제 준비 착착
  4. 수자원공사, 수해 지역 복구지원 총력
  5. 대전 중구, '주민 의견' 담긴 정책 방안 마련

헤드라인 뉴스


폭우 때 충청권 하천 수위 급상승 첫 확인… 18곳 심각 넘어서

폭우 때 충청권 하천 수위 급상승 첫 확인… 18곳 심각 넘어서

폭우가 쏟아진 7월 10일 새벽 충청권 하천에 설치된 123개 수위 관측소 중 33곳에서 홍수경보가 발령되는 수위를 넘어섰고, 18곳에서는 사실상 홍수 수준까지 물 높이가 치솟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마을 전체가 침수된 대전 서구 기성동 관측소에서는 제방유실과 상관관계를 의심할 수 있는 수위 이상 변화가 관측됐다. 15일 중도일보가 금강홍수통제소의 수위 관측소 데이터를 전수 조사한 결과 폭우에 따른 우리지역 하천 수위 상승은 7월 10일 오전 4시부터 7시 사이에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 금강홍수통제소는 금강 본류뿐만 아니라 갑천과..

논산·서천·영동, 특별재난지역 우선 선포…대전서구·부여 제외돼 반발
논산·서천·영동, 특별재난지역 우선 선포…대전서구·부여 제외돼 반발

집중 호우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충남 논산시와 서천군, 충북 영동군과 전북 완주군 등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우선 선포됐다.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이들 4곳의 시·군과 경북 영양군 입암면까지 5곳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우선 선포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은 사전 피해조사가 완료된 지역으로, 정부는 이번에 선포되지 않은 지역에 대해서도 이번 달 말까지 합동조사 등을 실시해 선포기준을 충족하면 추가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할 계획이다. 윤 대통령은 "기록적인 폭우로 안타까운 피해가 발생해서 마음이 무겁다"며 행정..

충청 폐업신고 10만657명 `사상최대`…전국 100만 육박 `역대 최대 증가폭`
충청 폐업신고 10만657명 '사상최대'…전국 100만 육박 '역대 최대 증가폭'

지난해 충청권에서 폐업 신고를 한 개인·법인사업자가 처음으로 10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세종·충남·충북에서 총 10만657명이 폐업신고를 했는데 이는 관련 통계 집계이래 최대 규모다. 전국으로 넓혀 봐도 지난해 폐업신고자가 100만 명에 육박하는 등 역대 최대 증가폭을 기록했으며, 업종별로 소매·서비스업 폐업이 급증하며 내수 부진의 직격탄을 맞은 것으로 분석됐다. 15일 국세청 국세통계포털에 따르면, 지난해 충청권 내 사업을 접고 폐업 신고를 한 개인·법인사업자가 처음으로 10만 명을 넘었다. 최근 10년간 폐업신고..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휴가철 앞두고 여권 신청 증가 휴가철 앞두고 여권 신청 증가

  • ‘삼계탕 드시고 건강한 여름 보내세요’ ‘삼계탕 드시고 건강한 여름 보내세요’

  • 폭우에 흔적도 없이 사라진 도로 폭우에 흔적도 없이 사라진 도로

  • 수해지역에 줄 잇는 온정의 손길 수해지역에 줄 잇는 온정의 손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