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노인일자리 사업 ‘최우수상’

  • 전국
  • 수도권

인천시, 노인일자리 사업 ‘최우수상’

전국 1300여 개 수행기관 중
14개소, 인센티브 대상기관 선정

  • 승인 2024-07-11 16:54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1712197692
인천시는 보건복지부가 올해 실시한 '2023년 노인일자리사업 평가' 중 17개 시·도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종합평가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선정으로 인천시는 노인일자리사업 종합평가 부문에 6년 연속 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된 쾌거를 이뤄 노인일자리사업 분야로는 인천시가 '최고의 1인자'라는 수식어를 갖게 됐다.

보건복지부는 지방자치단체와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의 참여 활성화를 위해 매해 우수 지자체와 인센티브 기관을 선정하고 있는데, 올해 인천시는 '최우수상' 선정됐고, 14개 수행기관은 인센티브 대상기관으로 선정됐다.

시는 지난해 군·구, 노인인력개발센터와 시니어클럽 등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50개소와 협력해 1787억 원의 예산을 투입, 총 5만 550명의 어르신에게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해 어르신들의 실질적 소득 확대에 기여했다.



시현정 시 여성가족국장은 "이번 최우수상 선정은 열정적이고 근면 성실한 어르신과 어르신을 위한 지원사업을 위해 노력하신 모든 분들이 함께 이뤄낸 성과로 모든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일과 함께 보람을 느낄 수 있는 양질의 노인일자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보건복지부는 전국 시·군·구 경쟁부문에서 남동구를 대상에, 부평구와 연수구를 최우수상에, 계양구와 서구를 각각 우수상에 선정했으며, 전국 약 1300여 개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간 경쟁부문에서는 남동구 노인인력개발센터 등 총 14개 수행기관을 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 보건복지부는 오는 9월 중에 우수 지자체에게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14개 수행기관은 남동구노인인력개발센터, 미추홀노인인력개발센터, 부평구노인인력개발센터, 서구노인인력개발센터, 동구노인인력개발센터, 미추홀시니어클럽, 연수구노인인력개발센터, 부평구노인복지관, 서구노인복지관, 연수구노인복지관, 계양구노인인력개발센터, 계양시니어클럽, 중구노인인력개발센터, 대한노인회 인천 남동구지회이다. 인천=주관철 기자 orca242400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2. ‘만두성지 원주로’ 2024 원주만두축제, 공식 포스터 공개
  3. [아산다문화]아산시가족센터, '임산부 힐링 가요교실' 운영
  4.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 집중호우 피해 성금 1000만 원 기탁
  5. [아산다문화] 중국 최고급 보양식 '불도장'
  1. [아산다문화] 진로설계 프로그램, '행복 성장 다독다독'
  2. [아산다문화] "아산, 우리의 새로운 고향이예요"
  3. [아산다문화] "글쓰기, 이제 어렵지 않아요"
  4. 한국스마트혁신기업가협회, '행복두끼 프로젝트' 기부금 전달
  5. ㈜케이알산업, 유성구행복누리재단에 2000만 원 후원

헤드라인 뉴스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자영업으로 제2의 인생에 도전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정년퇴직을 앞두거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의 가게를 차리는 소상공인의 길로 접어들기도 한다. 자영업은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나 메뉴 등을 주제로 해야 성공한다는 법칙이 있다. 무엇이든 한 가지에 몰두해 질리도록 파악하고 있어야 소비자에게 선택받기 때문이다. 자영업은 포화상태인 레드오션으로 불린다. 그러나 위치와 입지 등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아이템을 선정하면 성공의 가능성은 충분하다. 이에 중도일보는 자영업 시작의 첫 단추를 올바르게 끼울 수 있도록 대전의 주요 상권..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