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포항공대, SK하이닉스 머신러닝 ‘챔피언’ 양성한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7-10 19:22 수정 2018-07-10 19: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SK하이닉스 (1)
포항공대-SK하이닉스 협력체계 양해각서 체결 모습
포항공과대학교(총장 김도연)과 SK하이닉스(대표이사 박성욱 부회장)가 손잡고 AI(인공지능) 전문 인력 양성에 나선다.

이를 위해 포항공대는 9일 SK하이닉스와 교육, 연구, 신사업 발굴 등 각 분야에 걸쳐 협력체계를 갖기 위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는 교육, 연구, 신사업 발굴 등 세 분야에 관한 것으로 △(교육)전문 연구인력 양성 △(연구)연구인력 및 기술정보 교류 협력, 중장기 연구 협력, 공동연구 활성화 등 △(신사업 발굴)IT분야 신기술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신사업 창업 지원, 공동 창업 프로그램 운영 등을 주요 목적으로 하고 있다.

MOU 체결에 따라 포항공대 정보통신연구소(소장 서영주)는 SK하이닉스 재직자들을 위한 인공지능 전문가 교육프로그램인 "SK하이닉스 머신러닝 챔피언(Machine Learning Champion) 양성 과정"을 개설하고 전문 연구인력 양성을 시작했다.

교육 과목은 Python 프로그래밍, 알고리즘, 인공지능, 데이터마이닝, 머신러닝.딥러닝, 강화학습, 컴퓨터비전, 자연어처리 이론 및 실습, 인공지능 사례 연구 등으로 각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된 포항공대 교수진과 실습 조교들이 직접 교육을 담당한다.

교육기간은 7월 9일부터 11월 30일까지 약 20주로, 12주는 교육생들이 포항공대 내에서 숙식하며 집중 교육을 받게 된다. 이 교육과정을 통해 SK하이닉스 재직자들은 현업에 바로 적용 가능한 최신 인공지능 기술과 트렌드를 습득하게 될 예정이다.

두 기관은 전문 연구인력 양성을 바탕으로 기술 교류 및 공동연구를 활성화시켜 궁극적으로 함께 신사업을 발굴하여 새로운 산학협력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포항공대 정보통신연구소 서영주 소장은 "글로벌 종합 반도체 회사인 SK하이닉스와 함께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 지속적 협력 관계를 기반으로 SK하이닉스와 함께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SK하이닉스 박성욱 대표이사는 "AI 분야를 선도해온 포항공대의 수준 높은 커리큘럼을 활용해 기술 경쟁력 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기대를 전했다.

포항=김재원 기자 jwkim2916@naver.com

포토뉴스

  • 육교에 설치되는 제설함 육교에 설치되는 제설함

  • 대전 찾은 손학규 대전 찾은 손학규

  • 늦가을 별미 늦가을 별미

  •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