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경기

평택시 A 민간 어린이집 원장 차량과 함께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7-11 15:58 수정 2018-09-27 14:4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80711_114841
평택시 한 민간 어린이집 원장이 충남 당진시 석문호(방조제)에서 숨진 채 발견 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11일 당진경찰서와 평택시는 지난 9일 오전 10시 40분께 평택시 안중읍 A 어린이집 B 원장(49·여)이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석문호로 차를 몰고 돌진해 물에 빠져 숨졌다고 밝혔다.사진은 평택시어린이집 연합회 원장들이 청북 추모공원에 들어서는 유가족을 눈물로 맞이하고 있다<사진=평택 이성훈 기자>
평택시 한 민간 어린이집 원장이 충남 당진시 석문호(방조제)에서 숨진 채 발견 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당진경찰서와 평택시는 지난 9일 오전 10시 40분께 평택시 안중읍 A 어린이집 B 원장(49·여)이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석문호로 차를 몰고 돌진해 물에 빠져 숨졌다고 밝혔다.

발견 당시 차량 안에는 B 원장이 남긴 A4 용지 반쪽 분량의 유서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B 원장은 최근 한 학부모의 아동학대 신고로 경찰의 수사를 받아왔다.

B 원장이 숨진 9일에도 오전 8시30분 해당 학부모가 찾아와 상담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유서에는 '이번 사건으로 심적 고통이 심했다', '학부모가 무리한 금액을 요구했다','학부모를 처벌을 받게 해 달라'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

B원장의 남편은 "학부모 상담 이후 아내가 심적 고통을 심하게 받아왔다"며 "아내가 숨진 당일에도 행동이 이상해 자동차 키를 회수했지만 이런 일이 발생 할 줄은 꿈에도 몰랐다"고 울먹였다.

이어 "아내의 뜻에 따라 마음을 추스른 뒤 장례절차와 주변 정리가 끝나면 경찰서에 가서 해당 학부모를 고발이 성립될 수 있는지 확인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평택 청북시립 추모공원에는 평택시어린이집 연합회 원장들 200여명이 찾아와 고인의 마지막 길을 애도했다.

평택=이성훈 기자 krg0404@





#평택 민간어린이집 원장 사망 관련 반론 보도

본 신문은 지난 7월 11일 전국>경기면 '평택시 A 민간어린이집 원장 차량과 함께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 제하의 기사에서 아동학대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던 원장에게 피해 아동의 학부모가 무리한 금품을 요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해당 학부모는 피해 상황에 대한 추가 증거를 확보하려는 목적으로 어린이집을 방문한 사실은 있지만 금품을 요구하지는 않았다고 밝혀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포토뉴스

  • 육교에 설치되는 제설함 육교에 설치되는 제설함

  • 대전 찾은 손학규 대전 찾은 손학규

  • 늦가을 별미 늦가을 별미

  •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