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총장 직선제 이뤄내자" 국립대 학생들 목소리 높인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5 15:20 수정 2019-07-15 17:55 | 신문게재 2019-07-16 5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32519426
게티 이미지뱅크 제공
학생참여 총장직선제 도입을 위해 충남대를 비롯한 전국의 국립대들이 뜻을 모으고 있다.

지난달 충남대 총학생회 '리보이스'가 진행한 총장직선제 서명운동에는 5661명의 학생들이 동참했다.

교육공무원법의 개정을 요구한 이번 서명운동은 전국의 지역거점국립대가 함께 참여했으며 부경대에서 최종 의견을 취합, 국회에 법안 개정을 건의하는 움직임을 지속할 예정이다.

충남대 권세한 학생회장은 "9월까지는 법 개정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꾸준히 학생들의 의견을 모아 피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지난 3일 경북대에서는 국공립대 구성원 연대 3차 회의가 개최됐다. 회의는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대학본부, 전국국공립대학교노동조합, 전국국공립대학교조교협의회, 전국국공립대학생연합회에서 주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교육공무원법 24조 3항 개정안 대표발의자를 김해영 국회의원으로 결정했다. 이후 국회의원 면담을 추진하고 법안 발의 시점에 대해 기자회견을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국공립대 구성원간의 연대도 결성하기로 입을 모았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대학본부, 전국국공립대학교노동조합, 전국국공립대학교조교협의회, 전국국공립대학생연합회 4개 단체가 참여하기로 뜻을 표했다. 이 연대에는 학생, 조교, 직원 뿐 아니라 교수들의 참여 가능성도 열어뒀다. 국공립대 전반의 공공성을 위한 의제를 다루며 대학의 발전을 도모하는 것이 연대 결성의 목적이다.

오는 31일 부산대에서 '고등교육 공공성강화를 위한 국공립대 구성원 연합단체(약칭 '국공립 구성원 연대')' 출범을 위한 워크샵이 열릴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는 앞으로 연대체가 다룰 의제에 대해서 발제하고 토론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