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수자원공사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 열어

데이터산업 매출 판로확대 기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9 09:48 수정 2019-07-19 10:1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수요
한국수자원공사는 18일 대전 본사에서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을 했다. 사진=한국수자원공사 제공.
한국수자원공사 지난 18일 대전 본사에서 95개 데이터 수요·공급기업과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중소벤처기업 발전과 데이터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수자원공사는 지난 5월 환경 및 물산업분야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평가를 통해 모두 76개 데이터 수요 기업을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수자원공사는 올해 말까지 전체 22억 원 규모로 중소벤처기업의 경영과 기술개발에 필요한 시장 동향, 관련 분야 특허 기술, 위성영상 등 각종 데이터의 구매와 기업별 맞춤형 데이터 가공 서비스 비용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중소벤처기업은 데이터 구매 및 가공서비스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신규 수요 창출에 따른 데이터산업의 매출과 판로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지원사업을 계기로 데이터산업 활성화는 물론 전문적인 데이터를 활용한 중소벤처기업의 역량 강화를 통해 대한민국 물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포토뉴스

  •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