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세종형 스마트시티 사업 성공 디딤돌 놓는다

23일 시청 간부급 대상 워크숍…사업 정의·협업 방안 등 논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3 19:01 수정 2019-08-23 19:0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세종시청사 (14)
세종시청 전경. 세종시는 23일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에서 시청 실·국·과장 간부급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했다.
세종형 스마트시티 사업의 성공을 위한 세종시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세종시는 23일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에서 시청 실·국·과장 간부급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번 워크숍은 시청 간부급 공무원을 대상으로 스마트시티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사업추진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보해 미래 환경변화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는 세종시 자체 스마트시티 사업과 5-1생활권 국가시범도시사업,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뉴딜사업을 연계한 '세종형 스마트시티 사업'을 정의하고 효율적인 사업추진 방안을 모색했다.

총 3부로 구성된 간부급 워크숍은 먼저 스마트시티 전반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김학용 순천향대 교수가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시티' 강의를 진행했다.

이어 2부에서는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고 정책추진의 밑거름을 위해 국토부 배성호 도시경제과장이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3부에서는 세종시 스마트시티 총괄계획가인 이상건 박사가 '세종형 스마트시티'를 주제로 열강을 펼쳤다.

시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내부직원의 원활한 소통을 기반으로 스마트시티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고, 실·국·본부 간 연계협력 및 다양한 융·복합 사업에 대한 모범사례도 창출할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워크숍은 직원 내부소통을 통해 스마트시티 사업추진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하고, 나아가 직원 스스로가 미래 환경변화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이번 워크숍은 세종형 스마트시티 사업을 완성하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